주담대 금리 오른다… 신규 코픽스 0.2%포인트 상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은행연합회
/자료=은행연합회
주택담보대출 금리가 오를 전망이다. 은행권 주택담보대출의 기준금리 역할을 하는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 금리가 2년9개월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전국은행연합회가 15일 발표한 '2017년 12월 코픽스 공시'에 따르면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 금리는 1.79%로 전월보다 0.02%포인트 올랐다. 지난 2015년 3월(1.91%) 이후 2년9개월 만에 가장 높은 수준으로 지난해 8월(1.47%)부터 넉달 연속 상승세를 나타낸 것이다.

신규 코픽스가 오른 것은 시장금리가 상승세를 보인 영향이다. 매달 은행들이 새로 조달한 자금을 기준으로 금리가 산출되기 때문에 시장금리가 더 신속하게 반영된다.

잔액 기준 코픽스도 1.70%로 전월보다 0.04%포인트 상승했다. 이는 지난 2016년 6월(1.73%) 이후 최고치다. 상대적으로 금리가 낮은 자금은 만기가 되고 고금리의 신규자금이 반영된 결과다.

이에 따라 신규취급액과 잔액 기준 코픽스와 연동된 대출 금리도 상승한다. 은행연합회 관계자는 "코픽스 연동대출을 받는 경우 각각 특징을 충분히 이해한 뒤 신중하게 대출상품을 선택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20.94하락 69.0618:03 09/26
  • 코스닥 : 692.37하락 36.9918:03 09/26
  • 원달러 : 1431.30상승 2218:03 09/26
  • 두바이유 : 88.82하락 2.3918:03 09/26
  • 금 : 1655.60하락 25.518:03 09/26
  • [머니S포토] 산은, 대우조선 2조에 한화로 매각
  • [머니S포토] 이창양 "글로벌 에너지 위기...대용량 사용자 중심 요금 조정 불가피"
  • [머니S포토] 제26회 서울시 노인의닐 기념행사 참석한 오세훈 시장
  • [머니S포토] 실외 마스크 전면 해제…'쓰거나 벗거나'
  • [머니S포토] 산은, 대우조선 2조에 한화로 매각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