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리 오르면 '보험 해약률'도 증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DB
사진=뉴스1DB
금리상승 시 보험 해약률도 상승한다는 분석이 나왔다. 금리상승에 따른 가계부채 부담 가중이 보험계약 해약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지적이다.

14일 보험연구원에서 발행한 ‘금리상승과 보유계약 관리’ 리포트에 따르면 2008년 1분기부터 2017년 2분기까지 금리가 상승하면 보험 해약규모 및 해약건수가 상승해왔던 것으로 나타났다.

가계부채 부담이 확대되기 시작한 2014년 기준 상반기 손해보험의 해약금액은 80조원대였으나 2017년 상반기 들어 119조원까지 증가했다.

생명보험의 경우 2014년 상반기 58조원대였던 보험계약 해약규모가 2017년 상반기 59조원으로 1조원 가량 증가하는데 그쳤으나 해지계약 건수는 2014년 575만5645건에서 2016년 659만3148건으로 14.6% 증가했다.

전용식 보험연구원 연구위원은 “금리상승은 보유계약의 현재가치를 하락 시킨다”며 “금리상승이 보험상품 예정이율 및 공시이율에 신축적으로 반영되지 않을 경우 타 금융상품에 비해 경쟁력이 약화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보험계약 해약으로 지급받은 해약환급금이 다른 금융상품에 투자될 뿐 아니라 금리상승에 따른 투자 기대수익 상승 영향으로 보험계약의 해약이 확대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금리상승세가 확대될 경우 보험회사의 해약금액이 증가할 수 있어 보험회사는 보유계약 관리를 강화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김정훈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0%
  • 40%
  • 코스피 : 3069.05하락 53.5118:03 01/28
  • 코스닥 : 961.23하락 24.6918:03 01/28
  • 원달러 : 1119.60상승 15.218:03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8:03 01/28
  • 금 : 55.74상승 0.4218:03 01/28
  • [머니S포토] 정부서울청사 찾은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박영선 '의료영상정보 솔루션 기업 인피니트헬스케어 방문'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민에게 스마트워치 보급해 건강 모니터링"
  • [머니S포토] 수제화 거리 둘러보는 나경원
  • [머니S포토] 정부서울청사 찾은 김진욱 공수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