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캐피탈, AI 활용한 중고차 시세모형 개발 나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병휘 현대캐피탈 전무, 강동수 한국교통안전공단 원장, 이정우 서울대학교 교수(왼쪽부터)가 지난 16일 오후 서울 여의도 현대캐피탈 본사에서 인공지능(AI) 기반 중고차 시세 모형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현대캐피탈
이병휘 현대캐피탈 전무, 강동수 한국교통안전공단 원장, 이정우 서울대학교 교수(왼쪽부터)가 지난 16일 오후 서울 여의도 현대캐피탈 본사에서 인공지능(AI) 기반 중고차 시세 모형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현대캐피탈

현대캐피탈은 인공지능(AI) 기반 중고차 시세 모형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한국교통안전공단 및 서울대학교와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이들 기관은 각 인프라와 전문성을 결합해 인공지능 기반 중고차 시세 모형을 개발하고 개발된 모형은 공공재로 제공해 중고차 시장의 건전한 성장을 견인하기로 뜻을 모았다.

현대캐피탈은 모형 개발 과정에서 자동차 관련 빅데이터와 인프라를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여기에 서울대학교 머신러닝 센터의 인공지능 관련 기술력이 더해진다. 개발된 시세 모형은 오는 3월부터 한국교통안전공단이 대국민 공공서비스로 제공한다. 새로운 모형은 번호 조회만으로 중고 자동차의 현재 시세와 1년 후 예측 시세를 알 수 있게 설계된다.

중고차시장은 그간 정보의 비대칭성으로 소비자 피해가 많았다. 현대캐피탈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소비자 관점에서 시장 투명성을 높인다는 방침이다. 현대캐피탈 관계자는 “중고차시장의 투명화와 건전한 성장이라는 목표 아래 기업과 대학, 공공기관이 뜻을 모았다”며 “앞으로도 세 기관이 지속적으로 협력해 인공지능 기반의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3.93상승 21.4812:09 05/27
  • 코스닥 : 874.08상승 2.6512:09 05/27
  • 원달러 : 1255.10하락 11.912:09 05/27
  • 두바이유 : 108.93하락 0.2612:09 05/27
  • 금 : 1847.60상승 1.312:09 05/27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시작'
  • [머니S포토] 김동연·김은혜, 경기지사 접전 속 '사전투표'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