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영석 PD도 혀 내두른 "슈퍼주니어의 예능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슈퍼티비OSEN
/사진=슈퍼티비OSEN

그룹 슈퍼주니어가 프로그램 기획안 프리젠테이션을 통해 나영석 PD, 김유곤 CP 등 tvN PD들의 마음을 빼앗았다.

오는 26일 첫 방송을 앞둔 XtvN '슈퍼TV’ 측은 지난 17일 ‘슈퍼TV’ 공개 프레젠테이션 영상을 선공개했다. 

이 영상을 보면 tvN PD들이 가장 함께하고 싶은 멤버를 뽑는 인기 투표가 진행됐다. 이 과정에서 슈퍼주니어 은혁에게 몰표가 쏟아졌다. 김유곤 CP는 은혁에게 “미래의 유재석이다”고 한껏 치켜세우다가 “책임감을 갖고 얼음물에 들어가라”고 제안해 웃음바다를 만들었다.

슈퍼주니어에게 극찬이 쏟아지기도 했다. 김석현 tvN 상무는 “꼭 진행해야 할 프로그램 같다. 최고의 프로그램을 만들겠다는 의지를 갖고 했으면 좋겠다”며 격려를 아끼지 않았다. 나영석 PD 또한 “엄청 재밌을 것 같다. 슈주가 일본의 SMAP처럼 50~60세까지 예능을 하면 좋겠다”고 말해 프로그램에 대한 기대를 한껏 높였다.

나영석 PD가 칭찬한 직후 슈퍼주니어 멤버들이 예고편 멘트를 받아내 좌중은 다시 한번 웃음바다가 됐다. 신동은 카메라 앵글을 잡고 이특은 “사실 이 정도 콘셉트면 내가 한번 해보고 싶은데”라고 적극적으로 멘트를 유도해 폭소를 터뜨렸다. 나영석 PD는 두 손 두 발을 다 들며 슈퍼주니어의 예능감에 감탄했다.
 

강영신
강영신 lebenskunst@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영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7%
  • 33%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