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스스로 안전 챙기는 문화 만들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포스코 2018 안전SSS다짐대회. /사진=포스코 제공
포스코 2018 안전SSS다짐대회. /사진=포스코 제공

포스코는 17일 패밀리사(계열사·외주파트너사) 임직원 6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포스코패밀리 안전 SSS 2018 다짐대회’ 행사를 열었다. 권오준 회장을 비롯한 포스코 및 패밀리사 임직원 240여명이 광양제철소 대강당에 참석한 가운데 실시됐으며 포항 행사장과 영상으로 연결해 동시에 진행됐다.

SSS는 ‘Self-directed Safety Spread’의 줄임말로 ‘자기주도의 안전활동 확산’을 뜻한다. 회사 주도의 톱다운(top-down) 방식이 아닌 직원 스스로가 안전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사소한 것 하나부터 기본을 준수하는 바텀업(bottom-up) 방식의 안전활동인 것.

포스코는 이날 인간존중 이념의 글로벌 안전 선도기업이 되기 위한 ‘2018년도 안전 SSS 실행전략’ 4가지를 발표했다. ▲안전 선도기업을 향한 기반확보 ▲사람 중심의 안전 최우선 문화 확산 ▲감성적 리더십을 통한 상호신뢰 강화 ▲직원주도의 안전활동을 소개하며 전체 임직원이 적극 동참할 것을 당부했다.

‘포스코패밀리 안전대상 시상’에서는 안전KPI 평가, 무재해 일수 평가, 현장 검증 등 철저한 심사를 통해 체계적인 안전보건 경영활동을 실시한 부서 및 회사를 대상으로 시상했다. 포스코 2개 부서, 그룹사 1개사, 외주파트너사 2개사와 함께 해외생산법인 1개 법인이 수상하며 이들의 안전활동 사례를 공유했다.

권오준 회장은 강평을 통해 “앞으로의 50년 역사의 시작점에 선 우리 포스코패밀리가 지속 성장하고 무재해 일터로 나아가려면 안전에 대한 예방과 대책이 끊임없이 일관성 있게 진화해야 한다”면서 “안전이 모든 가치의 우선이 되는 회사, 누구나 안심하고 일할 수 있는 현장, 공감과 소통을 바탕으로 신뢰하는 노사문화를 구축해 재해 없는 진정한 글로벌 리딩 컴퍼니로 도약하자”고 말했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 twitter facebook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생활사회부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9.62상승 12.2512:17 05/06
  • 코스닥 : 965.11하락 2.0912:17 05/06
  • 원달러 : 1125.70상승 3.112:17 05/06
  • 두바이유 : 68.96상승 0.0812:17 05/06
  • 금 : 67.76상승 3.3812:17 05/06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자리한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문재인정부 4주년 국정비전과 성과 컨퍼런스
  • [머니S포토] 김기현 권한대행 "장관 후보자들 비리 백화점 수준"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