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다 차 5종, 미국 KBB ‘최고의 잔존가치 어워드’ 수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018년형 올 뉴 오딧세이. /사진=혼다 제공
2018년형 올 뉴 오딧세이. /사진=혼다 제공

혼다 오딧세이, HR-V, 어코드, 피트(Fit), 릿지라인 등 5개 차종이 미국 자동차 전문 평가기관 켈리블루북의 ‘2018 최고의 잔존가치 어워드’를 수상했다.

켈리블루북은 미국 소비자들의 신차구매 시 가장 큰 영향을 끼치는 평가기관 중 하나다. 이번에 수상한 잔존가치 어워드는 높은 정확성으로 세계적인 경제 지표로 활용된다. 면밀한 데이터분석을 통해 자동차시장의 앞으로 5년을 예측, 가장 뛰어난 잔존가치를 보유한 차를 매년 시상하기 때문.

특히 미니밴부문 최고의 잔존가치 차로 선정된 오딧세이는 지난해 국내출시 후 11월 역대 수입 미니밴 사상 최대 월간판매량인 245대를 기록했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5.52하락 4.2718:03 05/20
  • 금 : 1841.20상승 25.3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