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여객기, 탑승 계단과 충돌… 승객 260명 불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0일 오후 7시20분쯤 김포에서 제주로 가려던 아시아나 OZ8993편이 기체 결함으로 지연 운항돼 승객들이 변경된 항공 스케줄을 문의하기 위해 아시나아 항공사 데스크에 몰려들고 있다. /사진=뉴시스(독자제공)
20일 오후 7시20분쯤 김포에서 제주로 가려던 아시아나 OZ8993편이 기체 결함으로 지연 운항돼 승객들이 변경된 항공 스케줄을 문의하기 위해 아시나아 항공사 데스크에 몰려들고 있다. /사진=뉴시스(독자제공)

김포공항서 승객을 태운 여객기가 탑승용 계단과 충돌해 기체가 파손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21일 한국공항공사 등에 따르면 지난 20일 오후 7시20분쯤 김포에서 제주로 가려던 아시아나 OZ8993편이 결항했다. 아시아나 항공 측은 “여객기가 탑승 계단과 충돌했다”며 “원인은 현재 파악 중”이라고 말했다.

사고가 발생하자 아시아나는 승객을 전부 내리게 하고 기체 점검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이로 인해 승객 260여명이 다른 항공편으로 갈아타는 등 불편을 겪었다.

항공사 측은 승객 260여명 가운데 100여명은 8시45분과 9시에 출발하는 대한항공 연결편에, 나머지 승객은 애초 출발 시간보다 3시간 늦춰진 오후 10시20분에 아시아나 대체 항공편으로 나눠 수송했다.

한편 국토부 자료에 따르면 지난 3년간 정비불량을 포함한 기체결함으로 가장 많이 발생한 항공사는 아시아나로 파악됐다. 아시아나는 지난 3년간 총 41회 회항을 기록했으며 대부분이 기체자체의 문제나 부품 내부 결함이 원인이었지만 엔진을 교체해야 할 정도가 심각한 고장도 5회에 달한 것으로 전해졌다.

아시아나항공은 총 83대의 항공기를 보유하고 있으나 노후항공기가 17대로 대한항공(9대)에 비해 약 2배 많다.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18:01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18:01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18:01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8:01 01/20
  • 금 : 55.19상승 118:01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