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리그 올스타전] 알렉스, 12m로 파워어택 우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오센
/사진=오센

알렉스가 21일 의정부 실내체육관서 열린 ‘2017-2018 도드람 V-리그 올스타전’ 파워어택 컨테스트 왕좌에 올랐다.

파워어택 컨테스트는 속공을 시도해 공이 바닥에 튀긴 뒤 얼마나 높이 올라가는지 체크하는 대회로 지난 시즌 올스타전에서 남자부에 한해 최초 도입됐다.

신영석(현대캐피탈), 정지석(대한항공), 전광인(한국전력), 박상하(삼성화재), 나경복(우리카드), 알렉스(KB손해보험), 김요한(OK저축은행)이 구단을 대표해 나섰으며 박상하와 알렉스, 정지석이 결선에 올랐다.

박상하는 7.2m를 기록했고 정지석은 6.1m에 그쳤다. 알렉스는 예선부터 7.5m를 튕겨냈으며 2차 시기엔 12m를 때려 장내를 술렁이게 만들었다. 파워어택 컨테스트 우승자에게는 상금 100만원이 수여된다.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2.56하락 17.7518:03 01/27
  • 코스닥 : 985.92하락 8.0818:03 01/27
  • 원달러 : 1104.40하락 2.118:03 01/27
  • 두바이유 : 55.64하락 0.0418:03 01/27
  • 금 : 55.32하락 0.0918:03 01/27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 [머니S포토] 취재진 질문 답하는 나경원
  • [머니S포토] 공약 발표하는 오세훈
  • [머니S포토] 남산생활치료센터 고충 경청하는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