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년간 안정적 주거 가능한 공공지원민간임대주택 ‘개봉역 센트레빌 레우스’ 공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근 계속되는 저금리 기조와 주택규제로 인해 주택시장이 불확실해 지면서 주택구입을 주저하게 되었다.
8년간 안정적 주거 가능한 공공지원민간임대주택 ‘개봉역 센트레빌 레우스’ 공급
주택구입을 꺼리는 이들은 지자체나 한국토지주택공사 등에서 일정한 소득수준 이하의 저소득층을 배려해 시행하는 장기 임대 주택을 찾지만 공급이 적고 신청 및 입주 자격이 까다로워 분양받기가 어렵다.

이러한 가운데 안정적인 주거환경을 누릴 수 있는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은 기존 ‘뉴스테이’(기업형 임대주택)의 장점을 살리면서 공공성을 강화한 현 정부의 주거복지사업이다.

공공성 강화와 공적지원을 연계해 초기 임대료 제한을 일반 공급 시세 90~95% 수준으로 맞추었고 무주택자에게 우선 제공하며, 공급물량의 20% 이상은 주거지원 계층에게 특별공급하도록 했다. 또, 최소 8년간 안정적으로 거주가 가능하며 임대료 상승률은 연 5% 제한되어 있다.

현 정부의 이런 방침에 따라 2018년 첫 번째 공공지원민간임대주택인 ‘개봉역 센트레빌 레우스’를 서울특별시 구로구 개봉동 222번지 일원에 공급한다.

지하 2층~최고 지상 35층 8개동 총 1,089세대 규모의 대단지로 조성되며 우선 871세대에 대한 임차인을 모집하게 된다.

단지는 3~4Bay 평면에 팬트리, 드레스룸, LDK 구조(Living-Dining-Kitchen : 거실과 식사공간 부엌이 연결된구조) 등 최근 주거트렌드를 반영한 설계가 적용된다.

지하철 1호선 개봉역이 도보 3~5분 거리에 있고 경인로와 개봉로가 인접한 입지이며, 개봉근린공원을 비롯해 개웅산공원, 고척근린공원, 온수공원 등의 녹지공간도 인근에 위치해 있다.

눈여겨 볼 것은 ‘개봉역 센트레빌 레우스’는 보증금 및 월 임대료 상승률을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의 제한기준인 연 5%보다 낮은 연 2.5% 이하로 책정해 매년 임대료 상승에 대한 부담 없이 거주할 수 있다는 점이다.

‘개봉역 센트레빌 레우스’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26일 오픈하는 모델하우스에서 상담이 가능하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