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더독 반란' 정현, 어마어마한 상금은 얼마나?…8억원 확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현 선수/사진=뉴스1(대한테니스협회 제공)
정현 선수/사진=뉴스1(대한테니스협회 제공)

정현이 샌드그렌을 잡고 호주오픈 4강전에 진출한 가운데 그의 어마어마한 상금도 덩달아 주목받고 있다.

호주오픈 상금은 이번 대회부터 총상금이 5500만호주달러(한화 약 472억원)로 인상된 호주오픈에서 남자 단식 4강 진출자에게는 88만호주달러(약 7억5천500만원)의 상금을 준다. 여기다가 정현은 남자 복식에도 16강 까지 진출했기 때문에 약 2000만원의 상금이 추가된다.

정현은 이번 호주오픈에서만 단식과 복식을 합해 약 8억원의 상금을 확보한 것이다.

만약 정현이 결승에 진출한다면 지금까지 획득한 상금의 최소 2배 이상 받을 예정이다. 이번 호주오픈 단식 준우승에는 200만호주달러(약 17억1600만원), 우승에는 400만호주달러(약 34억3200만원)가 걸려 있다.
 

심혁주 인턴
심혁주 인턴 simhj0930@mt.co.kr  | twitter facebook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