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송재희, 정자 활동성 부족 판결에 낙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살림남2’ 송재희, 정자 활동성 부족 판결에 낙심
배우 송재희가 자신의 정자 활동성이 부족하다는 비뇨기과 의사 판결에 낙심했다.

28일 오전 재방송된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2>(이하 '살림남2')에서는 송재희가 아내 지소연과 비뇨기과를 찾아 산전검사를 받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송재희는 지소연과의 성관계 등을 묻는 의사에게 “충만하다”며 자신감을 드러냈지만 정자검사 결과에서 충격을 받았다.

검사 3개월전 만들어진 정자의 모양이나 개수는 다 좋지만 활동성이 부족하다는 결과가 나온 것.

지소연은 “결혼하고 몸이 많이 피곤했잖아. 3개월 전 이면은”이라며 풀이 죽은 송재희를 위로했고, 송재희는 건강 관리 후 3개월 후에 설욕전을 하겠다고 다짐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7.52상승 5.8623:59 04/22
  • 코스닥 : 1025.71상승 3.4923:59 04/22
  • 원달러 : 1117.30하락 1.323:59 04/22
  • 두바이유 : 65.40상승 0.0823:59 04/22
  • 금 : 62.25하락 1.4623:59 04/22
  • [머니S포토] 악수하는 이철희 정무수석과 주호영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소비자 안전 강화…공정위 '오픈마켓 사업자' 자율협약, 체결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의원 '이해충돌방지법' 통과
  • [머니S포토] '인터넷 품질 문제' 김현 "KT·SK·LG까지 통신3사 전수 조사할 것"
  • [머니S포토] 악수하는 이철희 정무수석과 주호영 권한대행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