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지난해 영업이익 3190억원… 6년만에 최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GS건설이 지난해 3190억원의 영업이익을 올렸다. /사진=GS건설
GS건설이 지난해 3190억원의 영업이익을 올렸다. /사진=GS건설
GS건설이 3년 연속 매출 10조원을 넘고 2011년 이후 6년래 최대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또 2014년 2분기부터 15분기 연속 흑자를 달성하며 연간 4년 연속 흑자를 기록했다.

30일 GS건설에 따르면 전날 공정 공시를 통해 매출 11조6800억원, 영업이익 3190억원, 신규 수주 11조2230억원의 2017년 경영 실적(잠정)을 발표했다.

매출은 전년 대비 5.8%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2배 이상인 123.1% 늘어나 수익성 지표가 대폭 개선됐다. 연간 영업이익은 2011년(4,310억원) 이후 최대 규모다.

분기별(4분기 기준)로도 매출 3조1640억원, 영업이익 1030억원, 신규 수주 2조7250억원을 기록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1.6%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94.3% 올랐다. 특히 분기 영업이익이 1000억원을 넘은 것은 2012년 2분기 이후 처음이다.

매출증가는 건축·주택부문이 견인했다. 건축·주택부문은 브랜드 경쟁력을 앞세운 분양 호조로 전년 대비 38.1%가 증가한 6조6460억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GS건설은 매출 12조원, 수주 11조4,500억원을 올해 경영목표로 제시했다.

GS건설 관계자는 “올해도 혁신을 바탕으로 한 수익성 기반의 지속성장 체계 구축을 통해 이익 개선세를 꾸준히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0%
  • 40%
  • 코스피 : 3173.05상승 38.5315:30 05/18
  • 코스닥 : 969.10상승 6.615:30 05/18
  • 원달러 : 1130.50하락 4.315:30 05/18
  • 두바이유 : 69.46상승 0.7515:30 05/18
  • 금 : 67.17상승 1.9115:30 05/18
  • [머니S포토] 아기상어 캐릭터 제품 살펴보는 권칠승 중기부 장관
  • [머니S포토] 한예리 "MODAFE 2021 홍보대사 됐어요"
  • [머니S포토] 與 김병욱 "블록체인·가상자산 거래, 막을 수 없는 현상이자 흐름"
  • [머니S포토] 토요타, 2022년형 뉴 캠리 공식 출시…가격은 3669만~4357만 원
  • [머니S포토] 아기상어 캐릭터 제품 살펴보는 권칠승 중기부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