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安 비서실장' 송기석, "국민·바른 통합파-민주평화당 어디로 갈지 아직 몰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의 비서실장 송기석 의원./사진=뉴시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의 비서실장 송기석 의원./사진=뉴시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비서실장이자 통합파인 송기석 의원이 국민의당·바른정당 통합과 관련. 향후 본인의 거취를 열어뒀다.

송 의원은 30일 오전 tbs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출연해 통합에 관한 질문에 “실제 상황이 닥치면 판단하겠다”며 무조건 통합파 쪽으로 가는 것은 아니라는 입장을 밝혔다.

그러면서 그는 "저는 반대하는 분들의 논리에 대해서는 수긍을 못한다. 이게(통합) 어떻게 탈호남이고, 햇볕정책을 버리고, 보수 대야합인 거냐. 여기에는 전혀 동의하지 않는다"고도 말했다.

송 의원은 안 대표가 일부 통합 반대 비례대표 의원들에 대한 출당 등 조치를 통해 의원직을 유지할 수 있게 하는 '합의이혼'을 해줘야 한다는 취지의 발언을 하기도 했다. 그는 "가만히 있다가 비례대표가 된 것이 아니다"며 "상황에 따라서는 합의이혼 할 수도 있을 것 같다“고 추측했다.
 

심혁주 인턴
심혁주 인턴 simhj0930@mt.co.kr  | twitter facebook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23:59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23:59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23:59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23:59 05/07
  • 금 : 65.90하락 1.2723:59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