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아인 애도, 故 황병기 선생과 친분 '눈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배우 유아인이 '가야금 명인' 故 황병기 선생을 애도했다.


유아인은 2월 1일 인스타그램에 "내가 알았던 가장 위대하고 외로웠던 ‘인간’입니다. 그만큼 몰랐던, 그래서 안타까운 사람이고 친구이고 스승입니다“고 글을 시작했다.  


이어 그는 “내게 아무 말 않고도 자기 자신인 것으로 내게 가장 큰 배움과 감동을 준 그 자체로의 예술입니다. 내가 만든 공간, 콘크리트라는 현상에서 그가 했던 공연과 그 순간에 인간들이 함께 만든 호흡은 내가 그 일로 가진 가장 큰 영광이었습니다"라고 전했다.


또한 "여러분도 가능하시다면 부디 그를 더듬어 주시고 느껴주시고 함께 보내주세요. 이제는 편안하시라고. 외롭지 마시라고. 감사합니다. 죄송합니다. 사랑합니다. 황병기(1936-2018)"라고 애도를 표했다.


특히 유아인은 황병기 선생과 그의 집에서 함께 찍은 것으로 보이는 사진도 공개했다. 두 사람은 같이 화보를 찍는 등 친분이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가야금 연주자 황병기 명인은 지난 1월 31일 오전 폐렴으로 별세했다. 향년 82세. 1974년부터 이화여대 음악대 한국음악과 교수로 활동했으며 1985년부터 1986년까지 미국 하버드대 객원교수를 지냈다. 대표작은 1975년 명동 국립극장에서 공연된 ‘미궁’. 최근에는 창작음악 발굴을 위한 아르코 한국창작음악제 추진위원회 추진위원장을 맡기도 했다.


사진. 유아인 인스타그램 



 

  • 0%
  • 0%
  • 코스피 : 2425.08하락 25.3918:05 01/31
  • 코스닥 : 740.49상승 1.8718:05 01/31
  • 원달러 : 1231.90상승 4.518:05 01/31
  • 두바이유 : 82.63하락 1.5418:05 01/31
  • 금 : 1939.20하락 6.418:05 01/31
  • [머니S포토] 비비지, 계묘년 토끼해 맞아 미니3집 '베리어스'로 컴백
  • [머니S포토] 유연석X차태현, 유쾌한 멍뭉미 형제
  • [머니S포토] 이재명 "미분양 주택 분양가 매입, 부실 건설사 특혜"
  • [머니S포토] 박홍근 "검찰, 이재명 소환 세번째까지가 국민 상식"
  • [머니S포토] 비비지, 계묘년 토끼해 맞아 미니3집 '베리어스'로 컴백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