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성 모친상 챙긴 에브라, 4년만에 EPL 복귀… 웨스트햄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지성 유스전략본부장의 지인들과 식사를 하고 있는 파트리스 에브라. /사진=파트리스 에브라 인스타그램 캡처
박지성 유스전략본부장의 지인들과 식사를 하고 있는 파트리스 에브라. /사진=파트리스 에브라 인스타그램 캡처

박지성 유스전략본부장의 절친 파트리스 에브라가 4년만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웨스트햄 유나이티드로 이적했다. 

에브라는 EPL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전설'과도 같은 존재다. 2006년부터 2014년까지 8년간 맨유 풀백(윙백)으로 뛰며 전성기를 보냈다. 2007-2008 시즌에는 맨유에서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와 EPL 우승을 기록했다. 맨유에서 총 273경기에 나서 7골을 기록했다.

에브라는 2014년 맨유를 떠난 이후 유벤투스 FC, 올림피크 드 마르세유 등지를 돌며 활약했다. 하지만 마르세유 소속이던 지난해 10월 자신을 비판한 관중에게 발길질을 해 징계를 받았다.


결국 마르세유와 상호 합의 하에 계약을 해지했고 현재 소속팀이 없는 상태다.


/사진=파트리스 에브라 인스타그램 캡처
박지성 유스전략본부장의 지인들과 식사를 하고 있는 파트리스 에브라. /사진=파트리스 에브라 인스타그램 캡처

에브라는 국내 축구 팬들에게 박 본부장의 절친으로 익숙하다. 맨유 시절 함께 동고동락하며 친해진 둘은 아직도 자주 만날 만큼 친한 사이다.

최근 박 본부장이 모친상을 당했을 때 지난 1일 직접 빈소를 찾아 박 본부장과 그의 아버지 옆을 지키며 아픔을 함께 나누기도 했다.

특히 에브라는 지난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번에는 한국에서 좋은 소식을 전하지는 못했지만 내 형제 박지성을 돕기 위해 내 어머니도 잃어 버렸습니다. 왜냐하면 우리가 맨체스터에서 몇년 동안 한국 음식을 소개했기 때문입니다. 항상 웃고 활력 가득 ... 엄마 사랑해, 너를 보호해"라고 밝히며 많은 축구 팬들을 뭉클하게 했다.
 

  • 58%
  • 42%
  • 코스피 : 2592.34하락 33.6418:01 05/19
  • 코스닥 : 863.80하락 7.7718:01 05/19
  • 원달러 : 1277.70상승 11.118:01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8:01 05/19
  • 금 : 1815.90하락 2.318:01 05/19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 [머니S포토]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 출정식
  • [머니S포토] 한국지엠 노동조합 과거 활동 사진보는 '이재명'
  • [머니S포토] 6.1 지선 운동 당일, 귀엣말 나누는 국힘 이준석과 권성동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