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재 발생시 대피경로 정확히 안다", 알바생 33%에 그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르바이트 근무 중 화재가 발생했을 때 대피로를 정확히 찾아 익숙히 대피할 수 있다고 자신하는 알바생이 10명 중 3명에 불과한 것으로 조사됐다.
/사진=잡코리아
/사진=잡코리아

잡코리아가 운영하는 아르바이트 포털 알바몬이 이같은 내용을 담은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2월7일부터 8일까지 알바생 4447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이에 따르면 평소 아르바이트 중 화재시 대피경로 및 비상구의 위치를 숙지하고 있는지 물은 결과 33.5%만이 ‘정확한 위치를 알고 있고, 유사시 능숙히 찾아서 대피할 수 있다’고 대답했다. 보다 많은 41.0%의 알바생들은 ‘대충 어디 있는지는 알고 있다’고 답했으며, ‘생각해 본 적 없다’는 알바생은 14.6%, ‘대피 경로나 비상구가 있는지 모른다’는 알바생도 10.9%로 나타났다.

근무지에 스프링쿨러, 소화기, 화재경보기 등이 제대로 갖추어 있는지를 묻는 질문에는 ‘관련 규정에 맞춰 갖추고 주기적으로 점검도 한다’는 응답은 29.0%에 불과했다. 반면 37.2%는 ‘소화기 등이 있기는 하지만 규정, 규격에 맞는지는 모르겠다’고 답했으며, 32.3%는 ‘있는지 없는지 모르겠다’고 답했다.

알바몬은 또 알바생들이 평소 아르바이트 근무 중 화재나 사고 등 위험이 일어날 수 있다는 걸 염두에 두고 근무하고 있는지도 물었다. 그 결과, 알바생 43.1%가 ‘만약에 사고가 있을 수는 있다고 생각하고 일한다’고 답했으며 ‘항상 사고의 위험에 대해 생각하며 조심해서 일하는 편’이라는 응답도 29.9%로 나타나 상당수의 알바생들이 사고 가능성을 염두에 둔 채 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그런 생각하면 불안해서 어떻게 일하냐”며 ‘생각하지 않는 편’이라는 응답은 14.3%, ‘전혀 생각하지 않는다’는 응답은 12.7%로 나타났다.

아르바이트의 종류별로 살펴보면 ▲운전/배송 알바생의 44.7%로 ‘항상 사고 위험에 대비해 조심해서 일한다’는 답변이 가장 높았으며, ▲생산/노무 알바생이 34.3%로 그 뒤를 이었다.

하지만 이런 알바생들의 불안과는 별개로, 정식 안전교육을 제대로 진행하는 곳은 많지 않았다고 알바몬은 밝혔다. 설문에 참여한 알바생들에게 화재나 사고시 행동요령에 대해 교육받은 적이 있는지를 물은 결과 ‘사측에서 정식 안전교육을 받았다’는 응답은 16.5%에 불과했으며, ‘행동요령을 말해준 적이 있다’는 응답도 16.8%에 그쳤다.

보다 많은 36.6%의 알바생들은 ‘정식교육은 없었다’고답하면서 ‘따로 확인하거나 배우는 방식으로 유사시 행동요령을 숙지는 하고 있다’고 답했다. 특히 30.0%의 알바생들은 ‘따로 교육받은 적도 없고 그래서 행동요령에 대해 알지도 못한다’고 답해 우려를 자아냈다.

한편 알바생의 약 절반 가량은 평소 아르바이트 중 안전에 위험하다고 느끼는 부분이 있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알바몬 조사 결과에 따르면 알바생 49.0%가 ‘안전을 위협하는 요소가 있다’고 답했다.

근무지에서 알바생들이 겪는 대표적인 위험요소(*복수응답)를 살펴 보면 ▲운전/배송 알바생들은 피로 누적, 졸음, 업무량 압박 등으로 인한 △근무 중 부주의(39.3%, 이하 응답률)을 1위에 꼽았으며, 언제든 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작업/근무 도구(37.5%)를 2위에 꼽았다. 또 ▲생산/노무 알바생은 △근무 중 부주의(46.5%)와 함께 가연성 소재, 미끄러운 바닥, 높게 쌓인 적재물 등 △위험한 근무환경(33.9%)을 가장 위험한 요소 1, 2위로 꼽았다. ▲주방 알바생은 △작업 도구(40.6%)와 취객 등 신변의 위협을 느끼게 하는 △특정 인물(38.1%)로부터 가장 위험을 느낀다고 답했다. ▲매장관리 알바생들의 경우 △특정 인물을 위험 요소로 꼽는 응답이 49.3%로 가장 높았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37.86상승 22.6418:03 10/06
  • 코스닥 : 706.01상승 20.6718:03 10/06
  • 원달러 : 1402.40하락 7.718:03 10/06
  • 두바이유 : 91.22상승 2.418:03 10/06
  • 금 : 1720.80하락 9.718:03 10/06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2022 국감장 출석한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방통위 한상혁 "방송 공적 책임 높이는 데 최선..."
  • [머니S포토]금융위 김주현 "비금융주력자 이슈, 동일 '은행법' 적용"
  • [머니S포토] 양조위 'K-하트 발사'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2022 국감장 출석한 한동훈 장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