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 잔잔한 감동의 드라마

연극 <3월의 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연극 <3월의 눈> /사진=명동예술극장
연극 <3월의 눈> /사진=명동예술극장

국립극단의 대표 래퍼토리 연극 <3월의 눈>은 매 공연마다 관객에게 감동을 선사한다. 재개발 열풍으로 한평생 일구어놓은 집 한 채가 사라질 위기에 처한 장오와 이순. 노부부는 시끌벅적한 주변과 달리 담담한 일상을 지낸다. 급변하는 시대 속에 이러한 노부부의 모습은 잔잔한 파도와 같이 관객의 마음을 흔들어 놓는다. 장오는 손자를 위해 마지막 재산인 집을 파고 떠날 준비를 하고 있다. 볕 좋은 한옥 툇마루에서 노부부는 두런두런 이야기를 나눈다. 새로운 집 주인은 노부부의 집을 헐어 팔고 그 자리에 3층짜리 건물을 올릴 계획이다. 앙상한 뼈대만 남은 집을 뒤로 하고 눈내리는 삼월의 어느 날 장오는 집을 떠나는데.

장소 명동예술극장
일시 3월11일까지

☞ 본 기사는 <머니S> 제529호(2018년 2월28일~3월6일)에 실린 기사입니다.
 

홍승우
홍승우 hongkey8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홍승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8.68상승 20.0523:59 06/16
  • 코스닥 : 998.49상승 1.1223:59 06/16
  • 원달러 : 1117.20상승 0.223:59 06/16
  • 두바이유 : 74.39상승 0.423:59 06/16
  • 금 : 72.78상승 0.9923:59 06/16
  • [머니S포토] 24차 부동산관계장관회의, 인사 나누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여야 줄다리기 속 국회 과방위 개회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14년 만에 '사랑의열매' 명예회장 재추대
  • [머니S포토] 24차 부동산관계장관회의, 인사 나누는 '홍남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