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추행 논란' 윤호진, 뮤지컬 '명성황후' 연출 하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호진 에이콤 대표. / 사진=스타뉴스
윤호진 에이콤 대표. / 사진=스타뉴스

성추행 의혹에 휘말린 윤호진 에이콤인터내셔널 대표가 뮤지컬 <명성황후> 연출에서 하차한다.

스타뉴스에 따르면 26일 에이콤인터내셔널 측은 "윤호진 대표가 뮤지컬 '명성황후' 연출에서 빠진다"고 밝혔다. 관계자는 "윤 대표의 거취에 대해 현재 논의가 이뤄지고 있다"며 "일차적으로 '명성황후' 등의 작업 일선에서 물러나기로 했다"고 전했다.

그러나 오는 28일로 예정됐던 제작발표회를 연기한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 소재의 신작 뮤지컬 <웬즈데이>의 경우 현재 향후 일정이 불투명하다. 성추문과 관련해 거론되는 것이 조심스러운 작품인 데다 현재로선 정리된 것이 없다는 게 에이콤 측 입장이다.

<명성황후>, <영웅> 등 굵직한 뮤지컬 작품으로 널리 알려진 윤호진 대표는 최근 공연계 '미투운동'과 함께 성추행 의혹에 휘말렸다. 그는 지난 24일 공식 사과문을 내고 "피해자분의 입장에서, 피해자분이 원하는 방식으로 사과드리겠습니다"라며 "거취를 포함하여 현재 상황을 엄중하게 생각하고 있으며 무겁게 고민하고 반성하겠습니다"라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625.98상승 5.5418:01 05/18
  • 코스닥 : 871.57상승 5.5918:01 05/18
  • 원달러 : 1266.60하락 8.418:01 05/18
  • 두바이유 : 110.88상승 4.2318:01 05/18
  • 금 : 1818.20상승 4.718:01 05/18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 [머니S포토] 기재부·중소기업인 대화,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예린, 첫 솔로 무대
  • [머니S포토]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