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경지면적' 감소 불구 전국 최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해 전남지역 경지면적은 전년보다 감소했으나, 전국에서 가장 넓은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통계청이 발표한 '2017년 경지면적 주요 조사 결과'에 따르면 전국 논·밭 경지면적은 162만1000㏊로 전년(164만4000㏊)보다 1.4% 감소했다.

이 중 논 면적은 86만5000ha로 전년(89만6000ha)보다 3.4% 감소했으나, 밭 면적은 75만6000ha로 전년(74만8000ha)보다 1.1% 증가했다.

지역별로 전남은 29만3863ha로 전년 29만8095ha보다 1.4% 감소했으나 전국에서 가장 넓은 경지면적(18.1%)을 보유한 것으로 나타났다.

논 면적은 17만8000ha로 전년 18만3530ha보다 3.1% 감소한 반면 밭 면적은 11만6110ha로 전년 11만4565ha에 비해 1.3% 증가했다.

통계청은 “고령화로 인한 노동력 감소로 논 경지면적은 줄어들었으나, 귀촌·귀농 인구 증가로 텃밭 등 밭 경지면적은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7.22상승 11.3523:59 05/25
  • 코스닥 : 872.69상승 7.6223:59 05/25
  • 원달러 : 1264.60하락 1.623:59 05/25
  • 두바이유 : 109.19상승 1.2523:59 05/25
  • 금 : 1846.30하락 19.123:59 05/25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 [머니S포토] 국정원장 인사청문회, 의견 나누는 '김규현'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첫 차별금지 공청회…국민의힘 전원 불참
  • [머니S포토] 제74회 국회 개원 기념식, 국민의례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