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복약 순응도 높인 ‘가스모틴SR정’ 론칭 심포지엄 개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웅제약이 지난 20일 서울 롯데 시그니엘호텔에서 종합병원 의사 및 개원의 250여명을 대상으로 기능성 소화불량증 치료제 ‘가스모틴SR정’ 론칭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사진=대웅제약
대웅제약이 지난 20일 서울 롯데 시그니엘호텔에서 종합병원 의사 및 개원의 250여명을 대상으로 기능성 소화불량증 치료제 ‘가스모틴SR정’ 론칭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사진=대웅제약
대웅제약이 지난 20일 서울 롯데 시그니엘호텔에서 기능성 소화불량증 치료제 ‘가스모틴SR정(모사프리드시트르산염수화물 15mg)’ 론칭 심포지엄을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가스모틴SR정’은 다음달 1일부터 보험급여가 적용되며 1일 3회 복용법의 오리지널 가스모틴정을 1일 1회 복용법으로 개량한 의약품이다. 대웅제약에 따르면 이 제품은 특허를 받은 기술이 적용돼 1일 1회 복용만으로 규칙적이고 일정한 위장관 운동을 유도할 수 있다.

대웅제약은 일반정제와 산제에 이어 복약편의성을 개선한 서방정까지 발매함으로써 기능성 소화불량증 치료제시장에서 선도기업으로의 면모를 굳건히 한다는 방침이다. 이날 심포지엄에는 최명규 서울성모병원 소화기내과 교수가 좌장을 맡은 가운데 전국 종합병원 및 개원의사 250여명이 참여했다.

이광재 아주대학교 소화기내과 교수가 ‘기능성 소화불량증 진단 및 치료 가이드’를 소개했으며 이오영 한양대학교병원 소화기내과 교수가 ‘가스모틴SR정 3상 임상 결과’를 발표했다.

이오영 교수는 “GERD 환자에게 PPI제제와 가스모틴 병용 시 증상개선에 도움이 될 수 있으며 가스모틴SR정은 1일 1회 복용으로 1일 3회 복용과 동등한 효과를 보여 1일 1회 사용하는 PPI와 병용이 좀 더 용이할 것으로 보인다”며 “소화불량 증상이 동반된 다른 질환에 있어서 약물 투여 횟수가 감소돼 환자의 만족도, 복약순응도가 개선될 것”이라고 말했다.

대웅제약은 서방정 발매를 통해 연간 200억원대 규모의 가스모틴군을 500억원대로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대웅제약 관계자는 “국내 1위 기능성 소화불량 치료제인 가스모틴 정제, 산제에 이어 복약순응도를 높인 서방정을 출시하면서 3가지 제형을 보유한 유일한 회사가 됐다”며 “전문의약품 처방 명분을 4단계에 거쳐 검증하는 차별화된 마케팅 전략과 강력한 영업력을 앞세워 기능성 소화불량증 치료제시장에서 MS 1위 회사로서 입지를 보다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7.22상승 11.3518:03 05/25
  • 코스닥 : 872.69상승 7.6218:03 05/25
  • 원달러 : 1264.60하락 1.618:03 05/25
  • 두바이유 : 107.94하락 1.5318:03 05/25
  • 금 : 1865.40상승 17.618:03 05/25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 [머니S포토] 국정원장 인사청문회, 의견 나누는 '김규현'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첫 차별금지 공청회…국민의힘 전원 불참
  • [머니S포토] 제74회 국회 개원 기념식, 국민의례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