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 교수 K씨 성폭행 의혹에 네티즌수사대 출동… "러시아 1세대 유학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
./사진=뉴스1

/사진=성폭력반대연극인행동 페이스북 캡처
/사진=성폭력반대연극인행동 페이스북 캡처

전직 세종대학교 영화예술학과 교수 A씨의 성폭행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A씨에 대한 누리꾼들의 질타가 이어지고 있다.

'성폭력반대연극인행동'은 27일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교수 A씨로부터 지속적인 성폭행 피해를 당했다는 졸업생의 글을 게재했다.

작성자는 "1990년대 말 ○○대학교 영화예술학과에 입학해 연기 공부를 시작했다"며 "어느날 서울 근교에서 함께 식사를 마친 뒤 잠시 모텔에서 쉬어야겠다는 A교수의 말이 무슨 뜻인지 모르고 따라갔다가 성폭행을 당했고 혼란스럽고 두려워 어떻게 대처해야 할지 몰랐다"고 주장했다.

그는 "성폭행이 있었던 그날 이후 A교수가 지속적인 관계를 요구했고 이 사실이 알려지는 게 너무 무서웠다"며 "당시엔 A교수가 세종대를 떠난 상황이었지만 여전한 영향력을 미치고 있었고 문제가 알려지면 학교에 다닐 수 없을 것 같았다"고 털어놨다.

또 "A교수가 성폭행을 저지른 이후 저를 노예처럼 부렸다"며 타이핑 번역 등 시키는 대로 일을 하고 기한을 맞추지 못할까 두려워 아르바이트생을 구해 일을 마쳐 넘기기도 했다고 전했다.

스타뉴스에 따르면 작성자는 졸업 이후 다시는 모교를 돌아보지 않겠다는 심정으로 대학로 현장으로 나와 여러 오디션을 거치며 배우 생활을 시작했지만 망가진 심신을 회복하지 못해 글을 썼다고 한다.

이에 A씨 측 관계자는 "해당 내용을 처음 접했다. 사실 확인이 필요하다"며 언급을 아꼈다.

/사진=네이버 실시간검색 캡처
/사진=네이버 실시간검색 캡처


교수 A씨와 관련된 기사가 쏟아지자 네티즌 수사대는 여러 단서를 제공하며 가해자를 추측했다.

yty1****와 dldh****은 "세종대 영화예술학과 교수 러시아 1세대 유학파 김xx"라며 직접 실명을 언급하며 A씨를 비난했다. 두 댓글에는 1시간도 되지 않아 공감수 수백개를 받았다.

작성자를 응원하는 댓글도 있었다. mimi****은 "악마가 따로없네. 강력히 처벌하라. 피해자님 당신의 잘못이 아닙니다. 자책하지 마세요. 당신의 용기가 세상을 바꾸는 힘이됩니다"라며 작성자를 격려했다.

한편 세종대학교 예체능대학 영화예술학과 홈페이지에는 교수 소개가 공개돼 있다.
 

강산 인턴
강산 인턴 kangsan@mt.co.kr  | twitter facebook

강산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82.38상승 13.315:30 04/14
  • 코스닥 : 1014.42상승 4.0515:30 04/14
  • 원달러 : 1116.60하락 9.315:30 04/14
  • 두바이유 : 63.67상승 0.3915:30 04/14
  • 금 : 61.58상승 0.4815:30 04/14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 [머니S포토] '2030 무공해차 전환100 파이팅!'
  • [머니S포토] 국회, 세월호참사 진상규명 특검 후보 추천위원 위촉
  • [머니S포토] 이용수 할머니 "일본군 위안부 문제 국제사법재판소 회부 촉구"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