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메달' 여자 컬링 김민정 감독, 징계 위기… 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5일 오전 강원도 강릉 컬링센터에서 2018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한국과 스웨덴의 결승전이 열린 가운데 은메달을 딴 한국 선수들이 시상대에 오르고 있다. 왼쪽부터 김은정, 김경애, 김선영, 김영미, 김초희.  /사진=2018 평창사진공동취재단
지난 25일 오전 강원도 강릉 컬링센터에서 2018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한국과 스웨덴의 결승전이 열린 가운데 은메달을 딴 한국 선수들이 시상대에 오르고 있다. 왼쪽부터 김은정, 김경애, 김선영, 김영미, 김초희.  /사진=2018 평창사진공동취재단


국민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은 여자 컬링대표팀의 김민정 감독이 징계를 받을 수 있다는 사실이 알려졌다.

대한체육회에 따르면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여자 컬링을 은메달로 이끈 김민정 감독과 김경두 전 대한컬링경기연맹 회장의 징계위원회가 조만간 열릴 예정이다.

김 감독은 지난해 국가대표 선발 과정에서 심판에게 강하게 항의하다가 퇴장을 당해 징계 대상자가 됐다.

김 전 회장은 회장 유고 시 선거를 진행하지 않은 점을 지적받았다. 지난해 9월 장문익 초대 통합회장을 선출했지만 자격 없는 선거인단이 참여한 것으로 드러나 장 전 회장의 인준이 취소됐다. 김경두 직무대행 체제로 운영됐지만 60일이 넘게 새로운 회장을 선출하지 못해 결국 대한체육회 관리단체 지정 대상이 됐다.

대한체육회의 관계자는 "올림픽 전에 징계위가 열렸어야 했다. 그러나 올림픽을 앞두고 대표 선수들에게 악영향을 미칠까봐 올림픽 이후로 미뤘다"고 말했다.
 

강산 인턴
강산 인턴 kangsan@mt.co.kr  | twitter facebook

강산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7.21상승 5.3309:21 04/12
  • 코스닥 : 990.87상승 1.4809:21 04/12
  • 원달러 : 1121.50상승 0.309:21 04/12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09:21 04/12
  • 금 : 60.94하락 0.309:21 04/12
  • [머니S포토] 재보선 참패, 민주당 쇄신 진로위한 '재선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4월 3주 오전 '비공개' 모임 개최한 민주당 초선의원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재보선 참패, 민주당 쇄신 진로위한 '재선의원'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