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카드, ‘DSC 드림 X 청년창업펀드’에 50억원 출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카드가 지난해 문을 연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팅 공간인 ‘핀베타(Finβ)’의 이벤트홀. /사진=현대카드
현대카드가 지난해 문을 연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팅 공간인 ‘핀베타(Finβ)’의 이벤트홀. /사진=현대카드

현대카드는 지난달 출범한 ‘DSC 드림 X 청년창업펀드’에 50억원을 출자했다고 6일 밝혔다.

‘DSC 드림 X 청년창업펀드’는 청년창업에 약정 총액의 60% 이상을 투자하는 펀드로 투자 대상은 인공지능(AI)과 핀테크·블록체인·빅데이터·사물인터넷 등 미래산업 대표 분야의 청년창업 기업이다.

펀드 운용사인 벤처캐피탈 DSC인베스트먼트의 풍부한 투자 노하우와 협력 의지가 강하다는 점에 주목해 출자를 결정했다고 현대카드 측은 설명했다.

청년창업펀드는 총 500억원 규모로 현대카드는 이 중 10%인 50억원을 출자했다. 민간 출자사 중엔 가장 큰 규모다. 현대카드가 펀드를 통해 스타트업에 투자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현대카드는 이번 출자를 통해 투자 역량을 강화하고 유망한 스타트업에 대한 직접적인 지분 투자도 검토할 계획이다.

한편 현대카드는 자체적인 디지털 혁신을 위해 내부 역량 강화와 함께 ‘오픈 이노베이션’을 추진 중이다.

지난해 문을 연 공유 오피스인 ‘스튜디오 블랙’과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팅 공간인 ‘핀베타(Finβ)’에는 현재 100여개 스타트업이 입주해 있다. 현대카드는 이들을 지원하고 협업하는 데모데이 등의 프로그램을 통해 스타트업과 벤처캐피탈에 친화적인 새로운 디지털 생태계를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이번 전략적 출자를 필두로 다양한 오픈 이노베이션의 성공 사례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며 “자체적인 디지털 혁신과 함께 외부의 새로운 기술과 아이디어·문화 등도 적극 습득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3.79상승 1.5618:01 07/23
  • 금 : 71.43상승 2.76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