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혜원 "정치인 안희정은 끝났다…오늘로 그를 지운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왼쪽)과 안희정 충남지사. /사진=임한별 기자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왼쪽)과 안희정 충남지사. /사진=임한별 기자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성추문에 휩싸인 안희정 충남지사를 향해 “정치인 안희정은 오늘로 끝났다”고 비판했다.

손 의원은 5일 페이스북에 “‘부적절한 성관계’ 이 상황에서 이걸 돌파구라고 생각하는가. 정치인 안희정은 오늘로 끝났다”면서 “큰 꿈을 꾸고 있던 사람 맞는지 믿을 수가 없다. 변명조차 듣고 싶지 않다”고 적었다.

이어 “논산 후배, 초등학교 후배라고 안 지사를 그렇게 좋아하던 내 남편도 허탈해한다”면서 “오늘로 그를 지운다”고 덧붙였다.

앞서 안 지사의 현직 수행비서인 김지은씨는 이날 저녁 JTBC ‘뉴스룸’에 출연해 대선이 끝난 지난해 6월말 이후 8개월간 안 지사로부터 4차례의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김씨는 또 6일 성폭행 혐의로 검찰에 안 지사를 고소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안 지사 측은 “부적절한 성관계는 인정하지만 합의에 의한 성관계였고, 강압이나 폭력은 없었다”고 해명했다. 

다만 안 지사는 6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합의에 의한 관계였다는 비서실 입장은 잘못입니다”며 성폭행 사실을 인정했다. 이어 “오늘부로 도지사 직을 내려놓겠다”며 “일체의 정치 활동도 중단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더불어민주당은 긴급 최고위원회를 열고 만장일치로 안 지사에 대해 출당 및 제명 조치를 취했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