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중소기업 '성과보상금' 지원해 좋은 일자리 만들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LH
/사진=LH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지난 5일 본사에서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와 장기재직 유도를 지원하기 위한 '내일채움공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내일채움공제는 중소기업 사업주와 핵심인력이 일정비율의 공제금을 공동적립, 5년 이상 장기재직 시 성과보상금으로 지급하는 사업이다.

LH는 인력난으로 어려움을 겪는 협력 중소기업에 사업주의 납입공제금 중 일부를 5년간 지원한다. 핵심인력 200명에 상당하는 동반성장 투자재원 12억원을 마련학 매달 1인당 10만원의 공제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권영학 경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은 "일자리창출 선순환의 우수모델로 앞으로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형준 LH 건설기술본부장은 "중소기업 근로자의 고용안정과 근로소득을 높여 좋은 일자리를 만드는 동반성장을 통해 소득주도 성장의 원동력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6.24상승 3.7109:58 07/28
  • 코스닥 : 1046.27하락 0.2809:58 07/28
  • 원달러 : 1153.80상승 3.709:58 07/28
  • 두바이유 : 73.52하락 0.1809:58 07/28
  • 금 : 73.02상승 1.4309:58 07/28
  • [머니S포토] 공정경쟁 '원팀' 뱃지 붙여주는 與 잠룡들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연일 계속되는 폭염'
  • [머니S포토] 질의 받는 김현아 SH 사장 후보자
  • [머니S포토] 공정경쟁 '원팀' 뱃지 붙여주는 與 잠룡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