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1000명 대상 ‘올 뉴 K3’ 3박4일 시승행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기아차, 1000명 대상 ‘올 뉴 K3’ 3박4일 시승행사

기아자동차가 차세대 파워트레인이 최초 탑재된 '올 뉴 K3' 시승이벤트에 참여할 고객 1000명을 모집한다.

기아차는 지난달 27일 출시한 '올 뉴 K3'를 3박 4일간 자유롭게 체험할 수 있는 '천명의 체험, 천명의 선택' 시승이벤트를 진행한다고 6일 밝혔다.

시승 이벤트는 연비, 스타일, 안전 등 3가지 주제로 오는 5월8일까지 9회차에 걸쳐 진행된다. 차수당 100명씩 진행되며, 9회차는 200명이 참여한다.

시승 참여를 원하는 고객은 다음달 10일까지 기아차 홈페이지에서 시승을 희망하는 날짜를 선택해 응모하면 된다. 당첨자는 추첨을 통해 선정되며, 추첨 결과는 개별 안내된다.

기아차는 시승에 당첨된 고객들이 3박4일간의 시승을 마친 후 시승후기를 본인의 사회관계망(SNS)에 게시하면, 이 중 60명을 선정해 10만원 상당의 백화점 상품권을 증정한다. 시승 후 연비, 스타일, 안전 중 가장 매력을 느낀 부분에 온라인 투표를 하면 참여 고객 전원에게 모바일 커피 교환권을 제공한다.

한편 기아차는 출고 고객을 대상으로 다양한 마케팅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오는 5월31일까지 출고하는 선착순 2만명의 고객에게 엔진 및 동력전달 부품 보증기간을 기존 5년 10만km에서 10년 10만km로 5년 연장해주는 '스마트스트림 더블 개런티'를 제공하며 20만원 상당의 사은품도 증정한다.

기아차 관계자는 "올 뉴 K3는 중형차 못지 않는 상품성을 갖췄기 때문에 1000명의 시승이 종료되면 구전과 온라인 등을 통해 올 뉴 K3의 우수한 상품성이 널리 전파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올 뉴 K3'는 기아차 최초로 차세대 파워트레인 '스마트스트림 G1.6' 가솔린 엔진과 '스마트스트림 IVT(Intelligent Variable Transmission)' 변속기를 장착한 차량이다. 연비가 경차급인 15.2km/ℓ(15인치 타이어 기준) 수준이다.

또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차량감지)를 전모델 기본으로 장착했으며 ▲운전자 주의 경고(DAW)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후측방 충돌 경고(BCW) 등을 적용해 안전성을 높였다.
 

최윤신
최윤신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