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신모에다케 화산 폭발성 분화… 연기 2300m 치솟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일본 미야자키(宮崎)현과 가고시마(鹿兒島)현에 걸쳐 있는 신모에다케에서 6일 오후 2시27분쯤 7년 만에 폭발적 분화가 발생했다. /사진=뉴스1(NHK 갈무리 캡처)
일본 미야자키(宮崎)현과 가고시마(鹿兒島)현에 걸쳐 있는 신모에다케에서 6일 오후 2시27분쯤 7년 만에 폭발적 분화가 발생했다. /사진=뉴스1(NHK 갈무리 캡처)

일본 신모에다케 화산에서 폭발성 분화가 발생했다. 폭발성 분화는 2011년 이후 7년 만이다.

NHK는 6일 오후 2시27분쯤 신모에다케에서 폭발성 분화가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지난 1일부터 연속으로 분화가 일어나다가 이날 폭발성 분화가 발생한 것이다.

이번 폭발성 분화로 연기가 2100m까지 치솟았으며 진동도 감지됐다. 이후 간헐적인 폭발성 분화가 이어지면서 오후 2시47분에는 연기가 2300m까지 치솟았다.

기상청은 분화 경계 수준을 '입산 규제'인 레벨 3으로 상향 조정하고 분화구에서 3km 범위 내 거주민들에게 화산 쇄설류를 경계하라고 당부했다.
 

강산
강산 kangsan@mt.co.kr  | twitter facebook

강산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9.71상승 14.7609:53 07/27
  • 코스닥 : 1050.23상승 2.609:53 07/27
  • 원달러 : 1149.40하락 5.609:53 07/27
  • 두바이유 : 74.50상승 0.409:53 07/27
  • 금 : 71.59하락 0.6609:53 07/27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조세, 효율적이고 합리적으로 활용에 노력하겠다"
  • [머니S포토] 청년당원 만난 최재형 "이념 치우친 정책수립…청년 일자리 문제"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2021 세법개정안' 브리핑
  • [머니S포토] 인사 나누는 대권 잠룡 정세균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조세, 효율적이고 합리적으로 활용에 노력하겠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