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른 은퇴 못하고 청년 취직 못하고… 60대 이상 경제활동인구 20대 추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어른 은퇴 못하고 청년 취직 못하고… 60대 이상 경제활동인구 20대 추월
지난해 취업했거나 구직 중인 20대 경제활동 인구가 60세 이상 경제활동인구에 못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고용 한파로 구직을 미룬 취업준비생 등 청년 비경제활동 인구가 늘면서 경제활동을 하는 20대 인구가 제자리걸음을 걷는 모습이다.

11일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20대 경제활동 인구는 406만3000명으로 전년과 같은 수준에 머물렀다.

반면 60세 이상 경제활동 인구는 전년(395만3000명)보다 25만7000명 늘어난 421만명을 기록하며 20대 경제활동 인구를 사상 처음으로 넘어섰다.

경제활동 인구는 15세 이상 인구 중에서 기간 수입을 목적으로 1시간 이상 일을 한 취업자와 일을 하지 않지만 적극적으로 구직활동을 한 실업자를 합친 것이다. 몸이 아프거나 육아·취업 준비 등을 이유로 구직활동을 하지 않는 사람은 비경제활동 인구로 분류된다.

고령화, 취업난 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하면서 20대 경제활동 인구가 60세 이상 경제활동 인구에 미치지 못한 것으로 분석된다. 지난해 60세 이상 인구는 전년보다 49만5000 명이나 증가하며 전체 인구와 경제활동 인구가 사상 처음으로 각각 1000만명, 400만명을 돌파했다.

이와 함께 지난해 20대 인구도 636만명으로 전년보다 6만4000명 늘었다. 이는 관련 통계가 집계되기 시작한 2000년 이후 가장 큰 폭의 증가다.

그러나 이 같은 20대 인구 증가에도 경제활동 인구는 전년과 같은 수준에 멈춰선 것이다. 취업준비생 등 비경제활동 인구가 대폭 늘어난 탓이다. 실제 지난해 청년층의 대표적인 비경제활동 유형인 취업준비생은 전년보다 4100명 늘어난 66만9000 명을 기록하며 역대 최대치를 보였다.

통계청은 “청년 경제활동 인구가 인구 증가 대비 늘지 않았다는 것은 그만큼 비경제활동 인구가 많이 늘었다는 것”이라며 “지난해 악화한 청년 고용 상황을 반영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박효선
박효선 rahs1351@mt.co.kr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3.46상승 10.3618:01 08/09
  • 코스닥 : 833.65상승 2.7918:01 08/09
  • 원달러 : 1304.60하락 1.818:01 08/09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8:01 08/09
  • 금 : 1812.30상승 7.118:01 08/09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주호영, 사실상 비대위 수락...국민의힘 화상 의총 개회
  • [머니S포토] 80년만에 폭우에 떨어져 나간 보도블럭
  • [머니S포토] 100일 앞으로 다가온 수능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