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멀티골, 토트넘 본머스에 승리…손흥민 리그 득점 '8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토트넘 트위터 캡쳐
/사진=토트넘 트위터 캡쳐

손흥민(26·토트넘)이 멀티골을 넣으며 팀을 리그 3위로 올려놓았다.

손흥민은 12일 오전 1시(한국시간) 영국 본머스의 바이탈리티 스티다움에서 열린 본머스와의 2017~2018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30라운드에서 선발 출전해 2골을 터뜨리며 토트넘의 4-1 역전승을 이끌었다.

최근 4경기 연속골이자 리그 11·12호골, 시즌 17·18호골이다.

손흥민은 이날 초반 2선 공격수로 나섰지만 공격수 해리 케인이 전반 34분 부상으로 나가면서 원톱으로 나섰다.

1-1로 팽팽한 상황에서 균형을 깼다. 손흥민은 후반 17분 델리 알리가 왼쪽에서 올린 크로스를 왼발 논스톱 슈팅으로 연결했다. 발에 제대로 걸리지 않고 정강이 부분에 맞았지만 바운드 후 골망을 흔들었다. 운이 따른 골이었다.
/사진=토트넘 트위터 캡쳐
/사진=토트넘 트위터 캡쳐

2-1로 불안하게 앞선 후반 42분 승부에 마침표를 찍는 골도 손흥민의 몫이었다. 역습 상황에서 골키퍼까지 제치고 가볍게 추가골을 넣었다.

본머스가 동점골을 노려 전체적인 라인을 공격적으로 올린 덕에 토트넘의 역습이 효과적이었던 장면이다.

토트넘은 3-1로 앞선 후반 추가시간에 오리에의 4번째 골로 완승을 완성했다.

토트넘은 18승(7무5패 승점 61)째를 신고하면서 맨체스터 시티(승점 78),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승점 65)에 이어 리그 3위에 올랐다. 리버풀(승점 60)을 4위로 밀어냈다.

이날 두 골을 넣은 손흥민은 리그 12골로 득점랭킹 8위에 등극했다.

손흥민보다 많은 골을 넣은 선수는 로베르토 피르미누(리버풀·13골), 제이미 바디(레스터 시티·14골), 로멜루 루카쿠(맨체스터 유나이티드·14골), 라힘 스털링(맨체스터 시티·15골), 세르히오 아구에로(맨체스터 시티·21골), 해리 케인(토트넘·24골), 모하메드 살라(리버풀·24골) 등 7명 밖에 없다.
 

심혁주
심혁주 simhj0930@mt.co.kr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3.67하락 2.209:27 05/25
  • 코스닥 : 863.40하락 1.6709:27 05/25
  • 원달러 : 1263.60하락 2.609:27 05/25
  • 두바이유 : 107.94하락 1.5309:27 05/25
  • 금 : 1865.40상승 17.609:27 05/25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