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유혹자' 시청률, 조이♥우도환, 운명 바꿀 유혹의 시작… 동시간대 2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이와 우도환이 출연하는 '위대한 유혹자' 시청률이 3.6%를 기록했다. 
위대한 유혹자 시청률. /사진=MBC 방송캡처
위대한 유혹자 시청률. /사진=MBC 방송캡처

오늘(13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 집계결과에 따르면 지난 12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위대한 유혹자' 시청률은 각각 3.6%, 3.4%(전국방송가구 기준)를 기록했다.

이는 ‘위대한 유혹자’ 전작 ‘투깝스’ 첫 회가 기록한 4.6%보다 낮은 수치이며 마지막 회 시청률 9.7%보다 낮다.

‘위대한 유혹자’ 전 방송된 ‘다시 만나는 하얀거탑 UHD 리마스터드’ 첫 회가 기록한 4.3%보다도 낮은 수치로 시작했다. 하지만 동시간대 방송된 KBS 2TV ‘라디오 로맨스’(2.9%)를 제치고 2위를 기록했다.'

'위대한 유혹자'는 청춘남녀가 인생의 전부를 바치는 것인 줄 모르고 뛰어든 위험한 사랑 게임과 이를 시작으로 펼쳐지는 위태롭고 아름다운 스무 살 유혹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로, 배우 우도환 박수영 문가영 김민재 등이 출연한다.

한편 이날 '위대한 유혹자' 오프닝에선 권시현(우도환)의 내레이션 속에 은태희(조이), 최수지(문가영), 이세주(김민재) 등 주요 등장인물들이 한 명씩 소개됐다.

JK그룹 종손 권시현과 명정병원 외동딸 최수지 그리고 바람둥이인 주성그룹 막내아들 이세주는 같은 학교 절친 사이였다. 소위 '금수저' 절친들이었다.

졸업식 날 최수지는 두 친구에게 "가장 강력한 복수가 뭔지 알아? 그 사람한테서 소중한 걸 뺏는 거야"란 말을 했다. 앞으로 펼쳐질 이야기의 복선으로 추정되는 대사였다.

은태희는 졸업을 기념해 친구랑 중국집에서 술을 마시며 친구로부터 권시현, 최수지, 이세주의 이야기를 듣고, 최수지는 남자친구라고 믿었던 이기영(이재균)에게 배신 당하고 충격 받았다.

권시현은 JK그룹 부회장인 아버지 권석우(신성우)에 의해 집에서 쫓겨났다. 갈 데 없던 권시현은 버스정류장에 앉아 권석우가 건넨 유전자 감정서를 보며 어머니를 떠올렸다. 그 순간 권시현의 옆에는 은태희가 앉아 있었다. 운명의 시작이었다.

둘의 인연은 엉뚱하게 펼쳐졌다. 권시현이 유전자 감정서 종이를 비행기로 접어 날렸는데, 은태희에게 날아간 것이다. 같은 버스를 탄 은태희가 이를 다시 권시현에게 건넸고, 우울한 이야기를 꺼내는 권시현을 은태희가 이상하면서도 측은하게 바라보다 황급히 버스에서 내렸다.

은태희는 행사에서 이기영을 마주쳤다. 최수지를 버린 이기영의 첫사랑이 은태희였다. 이 모습을 노려보며 최수지는 "너구나, 첫사랑"이라며 질투했다. 최수지는 권시현과 이세주에게 이기영을 향한 복수를 요구했다.

마지막 장면에선 권시현이 권선우가 최수지의 어머니 명미리(김서형)과의 약혼을 선언하는 장면을 바라보고 분노하며 '위대한 유혹자' 첫 회가 마무리됐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