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국파' 반박에 정봉주 재반박…누가 거짓인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봉주 전 의원./사진=임한별 기자
정봉주 전 의원./사진=임한별 기자

정봉주 전 의원이 사건 당일 자신을 렉싱턴호텔로 데려갔다는 프레시안 보도에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했다.

12일 인터넷 매체 프레시안은 정 전 의원 팬클럽인 ‘정봉주와 미래권력들’(미권스) 카페지기였던 닉네임 ‘민국파’와의 인터뷰를 통해 ‘2011년 12월23일 정 전 의원은 렉싱턴호텔에 갔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정 전 의원은 이날 밤 보도자료를 내 “서울 노원구 하계동에 있는 을지병원에서 어머니를 병문안 한 시간이 오후 1시를 훌쩍 넘긴 시간이기 때문에 피해자 A씨가 저와 만남이 있었다고 하는 오후 2시 전까지 여의도 호텔로 가는 게 불가능하다”고 반박했다.

또 정 전 의원은 당일 오후 2시17분쯤 미권스 카페에 민국파가 올린 글을 공개하며 “민국파라는 사람이 12월23일 저와 계속 같이 있었던 것처럼 말했다고 했지만 이것도 거짓말”이라고 밝혔다.

이어 "위 카페글은 복잡한 서식 등이 적용돼 있어 차량을 통해 저를 수행하는 도중 모바일에서 작성했다고 볼 수 없고 PC에서 글을 올린 것이 분명하다"며 "따라서 민국파가 저를 수행했다는 보도는 명백히 허위사실"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정 전 의원이 논란을 잠재우기 위해 법적 공방까지 불사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음에도 진실은 밝혀지지 않고 있는 만큼 조만간 양 측의 법적 다툼까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심혁주
심혁주 simhj0930@mt.co.kr  | twitter facebook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