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성용, 이탈리아서 뛴다?… 현지 언론 "AC밀란과 계약 합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기성용 선수. /사진=스완지 시티 홈페이지 캡처
기성용 선수. /사진=스완지 시티 홈페이지 캡처

기성용(29·스완지 시티)이 ‘이탈리아 명문‘ AC 밀란과 계약이 코 앞으로 다가왔다는 보도가 나왔다.

이탈리아 '칼초 메르카토'는 지난 12일 "밀란과 기성용은 3년 계약에 합의를 맺었다. 기성용은 최대한 빨리 메디컬 검사 이후 새로운 계약을 체결할 계획이다. 기성용은 다른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클럽들의 제안을 모두 거절하고, 밀란만을 원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기성용은 이번 시즌을 끝으로 스완지와 계약이 만료됐다. 그는 2012년 스완지 입단 이후 꾸준한 활약을 보이며 팀의 중심 선수로 자리잡았다. 이번 시즌도 초반 부상으로 부진을 겪었지만, 다시 폼이 올라오면서 스완지의 강등권 탈출을 이끌고 있다.

칼초 메르카토는 "기성용은 190cm에 가까운 신체적 장점이 있고, 중원에서 돌파로 볼을 운반할 수 있는 선수다. 뿐만 아니라 2선과 3선 여러 포메이션에서 활용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고 높게 평가했다.

이어 "만약 기성용이 밀란 유니폼을 입으면 한국인 최초 입단이다. 마케팅에도 충분한 도움이 된다"고 덧붙였다. 만약 기성용이 밀란에 입단한다면 최초의 한국인 밀란 선수이자, 세 번째 세리에 A 한국인 선수(안정환, 이승우)가 된다.

기성용의 밀란 이적을 주도하고 있는 인물은 밀란의 스포츠 디렉터 마시밀리아노 미라벨리이다. 미라벨리는 선덜랜드에서 스카우트로 일하던 2013-2014 시즌 기성용을 자세히 관찰한 바 있다. 한 마디로 오랫동안 눈독을 들이던 선수라는 것이다.

한편 카를로스 카르바할 스완지 감독은 "나는 기성용을 매우 좋아한다. 하지만 계약 문제는 내 권한 밖"이라며 답답함을 토로한 바 있다.
 

심혁주
심혁주 simhj0930@mt.co.kr  | twitter facebook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27.46상승 4.4210:17 08/03
  • 코스닥 : 1038.16상승 0.3610:17 08/03
  • 원달러 : 1152.80상승 1.910:17 08/03
  • 두바이유 : 72.89하락 2.5210:17 08/03
  • 금 : 73.28하락 0.6210:17 08/03
  • [머니S포토] 이낙연 '한교총 방문'
  • [머니S포토] 野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與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박완주 정책위의장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 [머니S포토] 이낙연 '한교총 방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