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기 뉴스제휴평가위 출범… 이근영 위원장 연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뉴스제휴평가위원회가 최근 회의를 열고 2018년 뉴스제휴 심사 일정 및 제3기 심의위원회 위원장단을 확정했다고 13일 밝혔다. 사진은 2016년 뉴스제휴평가위원회 출범식 모습. /사진=뉴스1
뉴스제휴평가위원회가 최근 회의를 열고 2018년 뉴스제휴 심사 일정 및 제3기 심의위원회 위원장단을 확정했다고 13일 밝혔다. 사진은 2016년 뉴스제휴평가위원회 출범식 모습. /사진=뉴스1

네이버와 카카오의 뉴스 제휴 심사를 담당하는 ‘뉴스제휴평가위원회’(이하 뉴스제휴평가위)가 최근 회의를 열고 2018년 뉴스제휴 심사 일정 및 제3기 심의위원회 위원장단을 확정했다고 13일 밝혔다.

뉴스제휴평가위는 올해부터 뉴스콘텐츠, 뉴스스탠드, 뉴스검색 매체의 심사를 함께 진행한다.

이 심사는 매년 2회 진행되며 심사에서 탈락한 매체는 연이어 신청할 수 없다. 신청은 다음달 9일부터 22일 자정까지 2주간 진행되며 양사 온라인 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뉴스제휴평가위는 “접수매체에 대한 평가는 서류 검토를 거쳐 5월 중 시작된다”며 “심사기간은 최소 4주, 최장 10주로 규정에 명시돼 있으나 신청 매체의 수에 따라 변동될 수 있다”고 전했다.

신청자격은 ▲신문사업자 ▲정기간행물사업자 ▲방송사업자 ▲인터넷신문사업자 ▲뉴스통신사업자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자로 인·허가를 받은 후 1년이 지난 매체 혹은 등록한 이후 1년이 지난 매체다.

단 뉴스콘텐츠 제휴는 포털사에 뉴스검색제휴로 등록된 후 6개월이 지난 매체만 신청 가능하다.

뉴스검색제휴 통과 기준은 위원들의 심사점수 중 최고점수와 최저점수를 제외한 평균 점수 60점 이상인 경우이며 뉴스스탠드제휴는 70점 이상, 뉴스콘텐츠제휴는 80점 이상 점수를 얻어야 제휴가 가능하다.

평가는 한 매체당 최소 9명의 위원이 실시하고 심사 과정에서 공정성을 유지하기 위해 평가 매체는 무작위로 배정된다. 평가가 끝나면 각 매체에 이메일로 결과가 전달된다.

아울러 뉴스제휴평가위는 3기 심의위원회 위원장단도 새로 구성했다.

위원장에는 한국인터넷신문협회 추천 이근영 위원이 호선에 의해 선출돼 위원장직을 연임하게 됐다. 1소위 위원장은 강주안 위원(한국신문협회 추천), 2소위 위원장은 김은경 위원(한국YWCA연합회 추천)으로 정해졌다.

이근영 위원장은 “뉴스제휴평가위원회가 3년째로 접어든만큼 입점과 제재의 공정성과 형평성을 높이도록 노력하겠다”며 “저널리즘의 가치에 충실한 좋은 매체들이 포털 뉴스서비스를 통해 더 많은 독자을 만날 수 있게 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흥순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7.14상승 14.118:01 08/03
  • 코스닥 : 1036.11하락 1.6918:01 08/03
  • 원달러 : 1148.30하락 2.618:01 08/03
  • 두바이유 : 72.89하락 2.5218:01 08/03
  • 금 : 73.28하락 0.6218:01 08/03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경총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협약식'
  • [머니S포토] 기본주택 정책발표 차 국회 찾은 이재명 지사
  • [머니S포토] 국회 정보위 출석하는 박지원 국정원장
  • [머니S포토] 김두관 대선 예비후보 '자영업자 목소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경총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협약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