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봉주, 프레시안 고소… "허위보도로 인한 추가피해 막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성추행 의혹을 받는 정봉주 전 의원이 지난 12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성추행 논란에 대한 입장을 밝히기 위해 이종걸 의원과 함께 정론관으로 이동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성추행 의혹을 받는 정봉주 전 의원이 지난 12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성추행 논란에 대한 입장을 밝히기 위해 이종걸 의원과 함께 정론관으로 이동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정봉주 전 의원이 자신의 성추행 의혹을 제기한 인터넷 언론매체 프레시안 등을 검찰에 고소했다.

정 전 의원은 13일 오후 3시45분쯤 서초동 서울중앙지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서울시민을 위해 일하겠다는 꿈을 선언하기 직전 프레시안 기사와 이를 그대로 받아쓴 언론보도에 의해 성추행범이라는 낙인이 찍혔다"고 밝혔다.

이어 A씨가 자신을 만났다는 날짜와 시간, 장소 중 무엇 하나 제대로 특정하지 못하고 기사의 내용이 계속 바뀐다면서 "기사의 문제점이 지적되면 마치 '새로운 증인'이 나타난 것처럼 기사를 추가하지만, 결국 처음 보도됐던 기자와 A씨 친구들의 진술이 반복되고 있으며 여기에 신빙성이 의심되는 '민국파'라는 인물의 진술이 더해졌을 뿐"이라고 지적했다.

또 이들의 진술이 객관적 증거와 배치된다며 "프레시안과 기타 언론사의 보도는 서울시장 출마를 방해하기 위해 출마선언 시기에 맞춰 의도적으로 작성, 보도된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부당한 탄압과 허위보도로 인한 추가 피해를 막고자 검찰에 고소할 수밖에 없었다며 "엄정한 수사를 통해 책임자를 처벌해주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정 전 의원과 프레시안 측은 기자 지망생 성추행 의혹을 두고 해명과 반박을 이어가고 있다.
 

강영신
강영신 lebenskunst@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영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2.53상승 7.5818:01 07/27
  • 코스닥 : 1046.55하락 1.0818:01 07/27
  • 원달러 : 1150.10하락 4.918:01 07/27
  • 두바이유 : 74.50상승 0.418:01 07/27
  • 금 : 71.59하락 0.6618:01 07/27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연일 계속되는 폭염'
  • [머니S포토] 질의 받는 김현아 SH 사장 후보자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정부와 함께 생활물류법 현장 안착되도록 점검"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