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재 합류, '이별이 떠났다' 한상직役 맡는다… "채시라와 부부호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별이 떠났다'에 배우 이성재가 합류하기로 결정했다. 

이성재 합류. /사진=MBC 제공
이성재 합류. /사진=MBC 제공

오늘(16일) MBC는 "'이별이 떠났다' 주인공 한상진 역에 이성재 캐스팅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MBC 주말특별기획 '이별이 떠났다'(극본 소재원, 연출 김민식)에서 이성재는 항공사 747기의 기장이자 마초답고 책임감이 넘치는 캐릭터인 한상진 역으로 출연한다. 한상진은 깨져버린 가정과 비참한 현실 속에서도 언제나 남자로서의 존재감과 아빠로서의 당당함을 유지하기 위해 노력하는 역할이다. 그는 채시라와 부부 호흡을 맞춘다.

이성재 측은 "다양한 시나리오를 놓고 고민하던 중, 소재원 작가의 원작을 접하게 되었다. 한상진은 한순간의 실수로 인생이 송두리째 바뀌게 되지만 남자로서 그리고 남편이자 아버지로서 자신의 위치에서 최선을 다하고자 노력하는 인물이다. 이 복잡한 인물의 심리를 섬세하게 풀어가는 소재원 작가의 사실적인 묘사와 감성적인 필력에 매료됐다"며 "'이별이 떠났다'는 가족의 진정한 의미를 찾아가는 드라마다. 진정성 있는 연기로 시청자들의 공감을 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배우 이성재는 드라마 '예스터데이', '대한민국 변호사', '구가의 서', '맨도롱 또똣'은 물론, 영화 '미술관 옆 동물원', '주유소 습격사건', '신라의 달밤', '공공의 적', '홀리데이', '상사부일체'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때론 젠틀하고 때론 터프한 모습으로 대중의 사랑을 받아왔다. 이에 이번에는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이별이 떠났다'는 영화 '터널', '소원' 등의 원작자인 소재원 작가의 첫 드라마다. 여기에 '여왕의 꽃', '아직도 결혼하고 싶은 여자', '내조의 여왕', '뉴논스톱'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탁월한 감각을 뽐낸 김민식 PD가 7년 만에 연출을 맡아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데릴남편 오작두' 후속으로 5월 방송 예정이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2.50상승 2.1210:28 08/05
  • 코스닥 : 1057.03상승 9.110:28 08/05
  • 원달러 : 1144.30상승 0.710:28 08/05
  • 두바이유 : 70.38하락 2.0310:28 08/05
  • 금 : 71.37하락 0.5110:28 08/05
  • [머니S포토] 최재형 '부인 이소연씨와 현충원 참배'
  • [머니S포토] 비상경제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부총리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 정책공모전 '나는 국대다 시즌2' 본선 심사
  • [머니S포토] 최재형 '부인 이소연씨와 현충원 참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