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순재, 영화 '덕구'서 부상투혼… 방수인 감독 등 스태프 감동의 눈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덕구'. /사진=메가박스㈜플러스엠 제공
'덕구'. /사진=메가박스㈜플러스엠 제공

배우 이순재가 영화 '덕구' 촬영장에서 부상투혼을 펼쳤다.

20일 오전 제작사 ㈜영화사 두둥은 이순재가 주연을 맡은 영화 '덕구' 촬영현장에서 이순재가 열연을 펼치다 부상을 당했다고 전했다.

제작사에 따르면 크랭크인 날 덕구 할배(이순재 분)가 덕구(정지훈 분)와 덕희(박지윤 분)를 부엌에서 씻기고 방으로 들어가는 장면 촬영에서 시골집의 높은 문지방에 걸려 넘어졌다. 이순재는 덕희 역의 아역인 박지윤 배우와 함께 넘어졌는데, 그 순간 아이가 다칠 것을 우려해 보호하며 넘어졌다.

당시 현장에 있던 방수인 감독은 "이순재 배우님 다리에서 피가 나고 있었다. 머리가 하얘졌었다"고 전하며 다급했던 현장 상황을 떠올렸다.

이어 "너무 죄송해서 눈물이 났는데, 모든 스태프들이 함께 울어 눈물바다가 됐었다"고 전하며 이순재의 부상투혼에 전 스태프들이 죄송함과 동시에 감동을 받은 사연을 공개했다.

다리 부상 외에도 이순재는 부상을 당한 날 아침 촬영장으로 가는 길에 교통사고도 당했다. 하지만 스태프들이 걱정하거나 촬영에 지장이 있을 것을 염려해 사고 사실을 알리지 않은 것으로 밝혀졌다.

이에 방수인 감독은 "이순재 배우는 한겨울에는 추위와, 인도네시아 촬영때는 더위와 싸웠다"며 "상황적 어려움들을 극복한 그의 열연이 있었기에 '덕구'의 진정성 있는 이야기가 완성될 수 있었다"고 전했다.

한편 이순재와 아역 정지훈이 출연하는 '덕구'는 오는 4월 5일 개봉한다. '덕구'는 어린 손자와 살고 있는 할배(이순재 분)가 자신에게 주어진 시간이 얼마 남지 않음을 알게 되면서 세상에 남겨질 아이들을 위해 특별한 선물을 준비하는 이야기다.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23:59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23:59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23:59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23:59 03/04
  • 금 : 61.44상승 0.0323:59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