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로 서울로…구직자 서울 선호 두드려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방에 거주하고 있는 구직자 10명 중 3명은 서울로 입사지원을 선호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잡코리아
/사진=잡코리아

잡코리아와 아르바이트 포털 알바몬이 올 상반기 구직활동을 하고 있는 신입직 취업준비생 2293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거주지 별 취업 선호 지역’에 대한 설문 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이들 구직자들을 대상으로 현재 거주하고 있는 지역별로 실제 취업을 선호하는 지역에 대해 교차분석한 결과, 절반에 달하는 49.9%가 서울로 취업하기를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각 거주 지역별로 분석해보면, 서울지역 거주 구직자들의 경우는 대부분인 90.9%가 서울로 취업을 선호했으며, 서울을 제외한 다른 지역 구직자들의 서울 취업선호 현황은 30.6%로 조사됐다.

또한, 서울을 제외한 타 지역 중 현재 거주하고 있는 지역의 취업 선호도가 가장 높은 곳은 ‘울산(81.4%)’이였으며, 반대로 가장 낮은 곳은 ‘강원도 지역(46.3%)’인 것으로 나타났다.

울산 다음으로 거주지역의 입사지원 선호가 가장 높은 지역은 ▲대전이 73.4%였으며, ▲부산(73.0%) ▲전남(66.7%) ▲광주(63.4%) ▲인천(63.3%) 등의 순으로 상대적으로 대도시권이 상위권을 많이 차지했다.

반면, 거주지역 취업선호도가 가장 낮은 지역은 강원지역으로 46.3%만이 현재 거주하고 있는 강원지역으로 취업을 선호했으며, 경기도 역시 47.3%로 높았다. 특히 경기도 지역 거주 구직자들의 경우는 타 지방에 비해 상대적으로 서울과 인접하고 있어 서울로의 취업을 선호하는 경향이 46.2%로 높았다.

다음으로 경북지역도 거주지역 취업선호가 56.1%로 타 지역에 비해 낮았으며, ▲대구(57.3%) ▲충청(58.1%) 경남(59.6%) 등의 지역도 비교적 거주 지역 취업선호도가 낮은 지역으로 집계됐다.

서울을 제외한 지방 구직자들 중에서 서울에 있는 기업으로 취업을 선호하는 구직자들이 많은 지역은 경기지역(46.2%)과 인천(28.8%)이 많았으며, 이 외에 지방에서는 강원도가 29.3%%로 높았다.

다음으로 ▲충청(23.3%) ▲대구(18.8%) ▲전북(17.8%) ▲광주(16.9%) 등의 순이었다.

반면, ▲제주(7.7%) ▲울산(9.3%) ▲전남(10.0%) ▲부산(14.4%) 등 남부지역의 경우는 타 지역에 비해 서울 취업선호도가 상대적으로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거주지역별 취준생들의 희망연봉을 분석한 결과, 서울 지역이 2828만원으로 가장 높았으며, 다음으로 ▲울산 2695만원 ▲대전 2679만원 ▲대구 2678만원 ▲경남 2656만원 ▲경기도 2655만원 등의 순이었다.

반면 취준생들의 희망연봉이 낮은 지역은 ▲제주지역이 2500만원으로 가장 낮았으며, 이 외에 ▲광주 2582만원 ▲전북 2587만원 ▲충청 2605만원 순이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01.08하락 98.6112:40 02/26
  • 코스닥 : 911.88하락 24.3312:40 02/26
  • 원달러 : 1122.80상승 1512:40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2:40 02/26
  • 금 : 65.39상승 2.512:40 02/26
  • [머니S포토] 국회 문체위, 의견 나누는 황희 장관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 [머니S포토] AZ 백신접종 당일, 정부 거리두기 방침은
  • [머니S포토] 한국 상륙 추추 트레인 '추신수'
  • [머니S포토] 국회 문체위, 의견 나누는 황희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