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재대피훈련이 민방위?… 사이렌에도 느긋한 충남도청 공무원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1일 오후 2시 전국적으로 민방위 훈련이 실시된 가운데 이날 화재경보가 발령된 충남도청사 1층 로비에 공무원들이 삼삼오오 모여 있다. /사진=뉴시스
21일 오후 2시 전국적으로 민방위 훈련이 실시된 가운데 이날 화재경보가 발령된 충남도청사 1층 로비에 공무원들이 삼삼오오 모여 있다. /사진=뉴시스

충남도청 공무원들이 화재 대피훈련의 경보가 울리는 데도 불구하고 느긋하게 대피하는 모습을 보이면서 민원인들의 지적이 나오고 있다.

21일 민방위 훈련을 맞아 전국에서 동시에 화재 대피훈련이 실시됐다. 이번 훈련은 도청사에 화재가 발생했을 경우 청사 내 모든 인원들이 신속하게 대피하는 것이 목적이다.

뉴시스에 따르면 많은 충남도청 공무원들은 사이렌이 울리고 긴급 대피 방송이 나오는 데도 사무실에 앉아 있었다.또 비상계단을 통해 대피해야 하는 매뉴얼을 어기고 엘리베이터를 타고 이동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를 지켜본 한 민원인은 "도청 공무원들이 저러니 긴급상황 발생시 누굴 믿고 따르겠느냐"며 "문제가 발생하면 아마 이 건물에 있는 사람들은 다 죽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실제 화재가 발생하지 않는 훈련이지만, 화재가 발생했을 경우 인명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훈련이란 점에서 진지하게 참여해야 필요성이 있어 보인다.
 

강산
강산 kangsan@mt.co.kr  | twitter facebook

강산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87상승 30.9223:59 03/02
  • 코스닥 : 923.17상승 9.2323:59 03/02
  • 원달러 : 1124.00상승 0.523:59 03/02
  • 두바이유 : 63.69하락 0.7323:59 03/02
  • 금 : 64.23하락 0.0623:59 03/02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 [머니S포토] 코로나19가 만든 온라인 개학식 풍경
  • [머니S포토] 정세균 총리 "백신 안전성 문제 없어"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