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지담 입장문, '무슨 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육지담, 강다니엘 /사진=스타뉴스
육지담, 강다니엘 /사진=스타뉴스

래퍼 육지담이 강다니엘의 소속사 CJ E&M과 YMC엔터테인먼트의 사과를 요구한 가운데 다시 한번 논란을 빚고 있다.

육지담은 21일 자신의 블로그에 입장글을 올리며 “고작 연예인 때문에 이렇게 나라 분위기를 망치고 있는 점 정말 죄송합니다”라며 운을 띄웠다.

이어 “CJ, YMC는 내 연락을 받지 않고 무서운 일들이 일어날 동안 연락도 하지 않았다”며 “강다니엘 군과의 사건은 당사자끼리 풀고자 했으나 워너원 전체를 숨기려는 작전을 짠 듯이 보였다”고 주장했다.

육지담은 미국에서 지난 2월 16일쯤 한국으로 돌아와 몸을 숨긴채 살아왔고 무서웠다고 털어 놓으며 악성 댓글과 루머를 퍼트린 유포자들도 모두 고소할테니 PDF를 자신의 이메일로 보내달라고 호소했다.

이는 불특정 다수에게 악플러들을 신고하기 위한 증거자료를 자신의 이메일로 보내달라고 부탁하는 것처럼 보인다.

또한 육지담은 앞서 ‘워너원의 멤버 강다니엘과 인연이 있다’는 글을 올리면서 논란을 빚은 것에 대해 자신의 입장을 밝히기 위해 이같은 글을 올린 것으로 보인다.

육지담이 소속사에 대한 사과를 요구하는 것은 당시 논란이 불거지자 YMC는 “과거 친분을 이유로 아티스트에 대한 루머와 허위 사실에 대해서는 강경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육지담은 소속사 측에서 본인의 주장이 사실이 아니라는 뜻을 밝힌 것에 대해 책임을 묻고자 하는 것으로 보인다.

한편 해당 글을 접한 누리꾼들의 반응은 뜨겁다.

일부 누리꾼은 “전문을 보면 무슨 말인지 횡설수설해서 이해가 가지 않는다“며 육지담의 입장문을 이해하는데 어려움을 호소했다.

또 누리꾼 fly****는 “왜 사과를 해야 하는 건지 궁금하다”며 의문을 제기했고 누리꾼 lie***는 “악플러를 고소해야지 왜 소속사와 해당 가수가 사과를 해야하는지 모르겠다”라며 지적했다.
 

심혁주
심혁주 simhj0930@mt.co.kr  | twitter facebook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18:03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18:03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18:03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18:03 03/04
  • 금 : 61.44상승 0.0318:03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