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좋다' NRG 문성훈이 탈퇴한 이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2년만에 재결합을 공식화한 그룹 NRG 문성훈의 탈퇴이유가 밝혀졌다.
NRG 문성훈. /사진=사람이좋다 방송캡처
NRG 문성훈. /사진=사람이좋다 방송캡처

1세대 아이돌 NRG는 1997년 ‘할 수 있어’라는 곡으로 가요계에 활기를 불어넣으며 등장한 이후 한국 뿐 아니라 중국에서 한류 열풍을 일으킨 원조 한류돌이다.

2005년 7집 앨범을 끝으로 각자의 길을 걷다 12년 만에 팬들의 기다림에 응답해 다시 활동을 시작했다.

지난 27일 오후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이하 '사람이좋다')에서는 12년 만에 재결합한 NRG 이성진, 천명훈, 노유민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노유민은 2005년 탈퇴한 문성훈에 대해 "아버지한테 간을 이식해드리고 몸이 안 좋은 상태에서 무리하게 계속 활동을 했다"고 밝혔다.

노유민은 이어 "그때 성훈이가 몸도 그렇고 힘들어서 잠시 '쉬고 싶다'라고 해서 우리가 7집은 3명이서 하게 된 거지"라고 문성훈이 NRG에서 탈퇴한 이유를 설명했다.

가족들도 말렸다는 NRG가 재결합을 마음먹은 건 12년을 기다려준 팬들과 다시 행복했던 시간을 되찾고 싶은 멤버들의 바람 때문이었다. 노유민은 "아내는 처음에 반대했다. 제가 한두 살 더 먹으면 무대에 못 오를 것 같다고, 소원이니까 마지막을 도전해보겠다고 했다"고 말했다. 또 "좋아서 시작했던 일이라 모든 것이 행복했다. 인생의 동반자다. 저는 나중에 비석에서도 'NRG 노유민'이라고 적고 싶다"는 바람을 드러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4.36상승 0.44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