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함께2 조한철, 오달수 대체...4월 재촬영 '확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배우 조한철이 영화 '신과함께-인과연'(이하 '신과함께2')에 투입돼 오달수의 빈자리를 채운다. 


28일 '신과함께2' 제작사에 따르면 조한철과 김명곤은 '신과함께2'에 오달수, 최일화가 맡았던 캐릭터를 다시 촬영한다. 재촬영은 4월에 시작될 예정이다.


제작사 관계자는 "'신과함께2' 촬영은 이미 끝난 상태라 해당 배우들의 분량만 재촬영 한다. 그래서 특별히 추가 촬영을 하거나 변하는 것은 없다"고 전했다.


앞서 연극 배우 엄지영씨를 비롯한 여성들이 '미투' 캠페인을 빌어 오달수의 성추행 사실을 고발했다. 이에 오달수는 사과문을 발표, 출연을 준비 중이던 tvN 드라마 '나의 아저씨'에서 하차하는 등 자숙에 들어갔다.


최일화는 ‘신과함께’ 1편에는 출연하지 않았으나, 2편에 조·단역으로 등장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그가 스스로 성추행 사실을 고백하면서 ‘신과함께’ 측은 최일화 출연 분을 통편집하기로 결정했다.


한편 '신과함께2'는 올해 여름 개봉할 예정이다.

사진. 조한철 인스타그램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