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진희, '뒤늦은 후회' 부른 이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최진희가 평양공연에서 '뒤늦은 후회'를 부른 이유가 눈길을 끌고 있다.
최진희. 뒤늦은 후회. /자료사진=뉴시스
최진희. 뒤늦은 후회. /자료사진=뉴시스

최진희(61)는 1일 밤 평양 동평양 대극장에서 펼쳐진 '남북 평화 협력 기원 남측 예술단 평양 공연'에서 김정일 전 국방위원장의 애창곡으로 알려진 '사랑의 미로'와 함께 남매듀오 '현이와 덕이'의 '뒤늦은 후회'를 노래했다.

최진희는 "처음에 나는 내 노래를 부르고 싶었다"며 "'사랑의 미로'를 부르고 다른 노래도 부르고 싶었지만, 준비하는 측에서 '뒤늦은 후회'를 부르라고 했다"고 밝혔다.

이어 "나는 그 노래가 뭔지도 모르고 왜 내 노래도 아닌 걸 불러야 하는지 이해가 되지 않았고 싫었다"며 "노래를 제대로 준비도 못했다"고 털어놨다.

최진희는 "어제 김정은 위원장이 내려와 나와 악수를 했는데 '그 노래를 불러줘서 고맙습니다'라고 말했다"며 "왜 나더러 '뒤늦은 후회'를 부르라고 했는지 알겠더라"고 말했다.

'사랑의 미로'로 유명한 최진희는 남측예술단 중 북한을 가장 많이 방문한 가수로, 이번이 4번째 방북 공연이다.1999년 평양 봉화예술극장에서 열린 '평화친선음악회', 2002년 동평양대극장에서 열린 'MBC 평양 특별공연'에 출연했으며 2005년 금강산에서 열린 KBS '열린음악회' 무대에도 올랐다.

한편 최진희를 비롯한 남측 예술단은 오늘(3일) 류경정주영 체육관에서 북측 예술단과 합동공연을 펼친다. 1만2000석 규모로 이 공연 역시 만석이다.
 

  • 0%
  • 0%
  • 코스피 : 2597.05하락 7.1913:19 05/16
  • 코스닥 : 855.64상승 2.5613:19 05/16
  • 원달러 : 1284.40상승 0.213:19 05/16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3:19 05/16
  • 금 : 1807.40하락 16.413:19 05/16
  • [머니S포토] 송영길 "임차인 전부 재정착할 수 있게 만들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김은혜 '서울-경기 상생발전 정책협약'
  • [머니S포토] 尹 대통령 "59.4조 추경, 소상공인 손실 온전히 보상할 것"
  • [머니S포토] 성평등 국회 실현 실천 결의안.. 국회 여가위 회의
  • [머니S포토] 송영길 "임차인 전부 재정착할 수 있게 만들겠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