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4·3 공식 사과 "이념의 틀 벗어나 정의 지향해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대통령이 3일 오전 제70주년 4·3 희생자 추념식이 열린 제주특별자치도 제주4·3 평화공원에서 추념사를 했다./사진=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3일 오전 제70주년 4·3 희생자 추념식이 열린 제주특별자치도 제주4·3 평화공원에서 추념사를 했다./사진=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은 제주 4·3 사건을 '국가폭력으로 말미암은 고통'으로 규정하고, 대통령 자격으로 사과 및 위로의 뜻을 전했다. 4·3 사건의 완전한 해결을 약속하며 이념의 틀을 벗어나 보수와 진보가 '정의'로 경쟁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3일 제주 4·3평화공원에서 진행된 추념식에 참석해 이같이 밝혔다. 현직 대통령의 4·3 추념식 참석은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이후 12년 만이다. 노 전 대통령은 2006년 4월3일 대한민국 대통령으로 최초로 4·3위령제에 참석했었다.

문 대통령은 "국가폭력으로 말미암은 그 모든 고통과 노력에 대해 대통령으로서 다시 한 번 깊이 사과드리고, 또한 깊이 감사드린다"며 "혼신의 힘을 다해 4·3의 통한과 고통, 진실을 알려온 생존 희생자와 유가족, 제주도민들께 대통령으로서 깊은 위로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70년 전 이곳 제주에서 무고한 양민들이 이념의 이름으로 희생당했다"며 "이념이란 것을 알지 못해도 도둑 없고, 거지 없고, 대문도 없이 함께 행복할 수 있었던 죄 없는 양민들이 영문도 모른 채 학살을 당했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4·3의 완전한 해결을 향해 흔들림 없이 나아갈 것을 약속한다. 더 이상 4.3의 진상규명과 명예회복이 중단되거나 후퇴하는 일은 없을 것"이라며 "4.3의 진실은 어떤 세력도 부정할 수 없는 분명한 역사의 사실로 자리를 잡았다는 것을 선언한다"고 밝혔다. 김대중 정부의 4·3 진상규명특별법, 노무현 정부의 국가책임 인정이라는 토대 위에서 4·3의 완전한 해결을 추진하겠다는 뜻을 분명히 했다.

문 대통령은 "유해 발굴 사업도 아쉬움이 남지 않도록 끝까지 계속해나가겠다"며 "유족들과 생존희생자들의 상처와 아픔을 치유하기 위한 정부 차원의 조치에 최선을 다하는 한편, 배·보상과 국가트라우마센터 건립 등 입법이 필요한 사항은 국회와 적극 협의하겠다"고 언급했다.

또 "국가권력이 가한 폭력의 진상을 제대로 밝혀 희생된 분들의 억울함을 풀고, 명예를 회복하도록 하겠다"며 "4·3의 완전한 해결이야말로 제주도민과 국민 모두가 바라는 화해와 통합, 평화와 인권의 확고한 밑받침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4·3 사건이 '이념'에 의해 국민이 희생당한 사건임을 거듭 강조하며 "우리 스스로도 4.3을 직시할 수 있어야 한다. 낡은 이념의 틀에 생각을 가두는 것에서 벗어나야 한다"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이제 대한민국은 정의로운 보수와 정의로운 진보가 ‘정의’로 경쟁해야 하는 나라가 되어야 한다. 공정한 보수와 공정한 진보가 ‘공정’으로 평가받는 시대여야 한다"며 "정의롭지 않고 공정하지 않다면, 보수든 진보든, 어떤 깃발이든 국민을 위한 것이 될 수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아직도 4.3의 진실을 외면하는 사람들이 있다. 아직도 낡은 이념의 굴절된 눈으로 4.3을 바라보는 사람들이 있다"며 "아직도 대한민국엔 낡은 이념이 만들어낸 증오와 적대의 언어가 넘쳐난다"고 지적했다.

아울러 "이제 우리는 아픈 역사를 직시할 수 있어야 한다. 불행한 역사를 직시하는 것은 나라와 나라 사이에서만 필요한 일이 아니다"며 "삶의 모든 곳에서 이념이 드리웠던 적대의 그늘을 걷어내고 인간의 존엄함을 꽃피울 수 있도록 모두 함께 노력해 나가자"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634.03상승 41.6912:13 05/20
  • 코스닥 : 875.82상승 12.0212:13 05/20
  • 원달러 : 1272.10하락 5.612:13 05/20
  • 두바이유 : 105.52하락 4.2712:13 05/20
  • 금 : 1841.20상승 25.312:13 05/20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여가위, 의사봉 두드리는 '권인숙'
  • [머니S포토] 자료 확인하는 국무위원들
  • [머니S포토] D-12 6.1 지방선거, 인사하는 김은혜 국힘 경기지사 후보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여가위, 의사봉 두드리는 '권인숙'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