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CK] 현대그린푸드, 그룹 지배구조 변화로 위상 강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증권은 6일 현대그린푸드에 대해 현대백화점그룹 내 지배구조 변화로 위상이 강화됐다며 주가흐름이 긍정적일 것으로 예상했다.

최근 현대그린푸드가 정교선 부회장이 보유했던 현대홈쇼핑 지분 9.5%(114만1600주)를 인수하며 현대홈쇼핑 지분율이 15.5%에서 25.0%로 상승했다. 정 부회장은 매각대금 1210억원을 활용해 현대쇼핑(부동산업)이 보유했던 현대그린푸드 지분 7.8%를 인수했다. 이에 정 부회장은 현대그린푸드에 대한 지분율이 기존 15.3%에서 23.1%로 상승해 개인 최대주주로 등극했다.

이러한 지배구조 변화에 따라 ‘현대그린푸드→현대백화점 (지분율 12.1%)→현대쇼핑 (100.0%)→현대그린푸드 (7.8%)’로 이어졌던 순환출자 고리가 해소됐다. 또한 현대그린푸드는 오너일가의 지분이 확대되면서 그룹내 위상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박애란 KB증권 애널리스트는 “현대리바트 신규 편입 효과와 그룹사 단체급식 식수 회복을 통해 올해 실적 개선이 예상된다”며 “지난해부터 기대를 모았던 지배구조 변화가 이뤄지면서 주가 반등이 전망된다”고 분석했다.
 

홍승우
홍승우 hongkey8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홍승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9.08상승 33.4923:59 04/13
  • 코스닥 : 1010.37상승 9.7223:59 04/13
  • 원달러 : 1125.90상승 123:59 04/13
  • 두바이유 : 63.67상승 0.3923:59 04/13
  • 금 : 61.58상승 0.4823:59 04/13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 [머니S포토] 민주당 차기 원내대표에 윤호중·박완주 격돌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日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규탄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정무위 소위, 귀엣말 나누는 성일종과 김병욱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