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인아 '내일도 맑음' 여주인공 확정… "데뷔 4년만 첫 주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설인아 내일도 맑음. /사진=위엔터테인먼트
설인아 내일도 맑음. /사진=위엔터테인먼트

배우 설인아가 KBS1 새 일일드라마 ‘내일도 맑음’에 여주인공으로 출연한다. ‘내일도 맑음’(극본 김민주, 연출 어수선)은 흙수저 무스펙 주인공이 그려내는 7전8기 인생 리셋 스토리와 주변 가족들의 살맛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극 중 설인아는 패션회사 CEO ‘강하늬’역을 맡아 데뷔 4년 만에 지상파 첫 주연에 나선다.

설인아는 “좋은 선생님들, 선배님들과 함께 길게 호흡할 수 있음에 감사하고, 한층 더 성장할 수 있는 기회이자 연기자로서 깊이가 생길 것 같아 벌써 기대가 됩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많은 시청 부탁드립니다.”라고 캐스팅 소감을 밝혔다.

2015년 KBS2 ‘프로듀사’로 데뷔한 설인아는 JTBC ‘힘쎈여자 도봉순’과 KBS2 ‘학교 2017’에 연이어 출연하며 연기 스펙트럼을 넓힘은 물론 대중에 안정적인 연기력과 존재감을 인정받았다. 현재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 최연소 메인 MC로 활약하고 있는 설인아는 탁월한 진행력을 인정받아 지난해 ‘MBC 연예대상’에서 쇼·시트콤 부문 여자 신인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그 밖에도 다양한 예능과 TV CF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설인아는 주연을 맡은 ‘내일도 맑음’에서 본업인 배우로서의 발휘할 역량에 기대를 모은다.

이번 작품에서 설인아가 그려낼 ‘강하늬’는 N포 세대의 대표주자로 알바 인생을 전전하다 해고의 충격을 창업으로 승화한 인물로, 패션에 대해 아는 것은 없지만 그래서 더 용감하게 도전하는 무한 긍정주의자로서 공동 주연배우들인 진주형, 이창욱, 하승리와 보여 줄 ‘케미’에도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KBS1 새 일일드라마 ‘내일도 맑음’의 여주인공으로서 ‘믿고 보는 배우’로 성장할 설인아의 행보에 대중의 관심이 뜨겁다. 한편, ‘내일도 맑음’은 ‘미워도 사랑해’의 후속으로 오는 5월 첫 방송 예정이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5.59상승 3.7118:01 04/12
  • 코스닥 : 1000.65상승 11.2618:01 04/12
  • 원달러 : 1124.90상승 3.718:01 04/12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12
  • 금 : 60.94하락 0.318:01 04/12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 [머니S포토] 국회 정무위 소위,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건리
  • [머니S포토] 민주당 노인위, 착잡한 마음으로...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