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사용시간, 1년새 24% 줄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시스/AP
/사진=뉴시스/AP

페이스북이 개인정보 유출 파동을 겪으면서 사용자가 지속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10일 앱 분석업체 와이즈앱에 따르면 페이스북 앱의 월간 사용시간은 지난해 4월 56억분, 5월 65억분에서 올해 2월과 3월 각각 42억분으로 1년동안 24% 감소했다.

페이스북의 사용량 감소는 구글 플레이스토어의 소셜 카테고리에 등록된 전체 앱 사용시간과 비교해도 상대적으로 큰 낙폭을 기록했다.

페이스북, 밴드, 인스타그램 등 소셜 카테고리에 등록된 모든 앱의 총 사용시간은 지난해 4월 155억분에서 올해 3월 130억분으로 25억분 16% 감소했다.

페이스북의 이같은 하락세는 유명인들을 중심으로 페이스북을 삭제하자는 운동이 일어난데 따른 결과로 풀이된다. 미국 전기자동차 기업 테슬라의 CEO 엘론 머스크는 트위터 계정을 통해 “나는 단지 페이스북을 좋아하지 않을 뿐”이라며 페이스북 앱 삭제와 테슬라, 스페이스X의 홍보페이지를 삭제하겠다 공언했다.

한편 이같은 움직임에도 불구하고 페이스북은 여전히 한국인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소셜앱에 이름을 올렸다. 와이즈앱의 조사결과 국내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 가운데 1000만명 이상은 여전히 페이스북을 사용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자료=와이즈앱
/사진=뉴시스/AP
 

박흥순
박흥순 soonn@mt.co.kr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5.87하락 41.5118:01 05/24
  • 코스닥 : 865.07하락 18.5218:01 05/24
  • 원달러 : 1266.20상승 2.118:01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8:01 05/24
  • 금 : 1865.40상승 17.618:01 05/24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