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식, 여비서 논란에 야당 반응 모아봤더니…"이게 대통령이 말한 공정한 사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기식 금융감독원장이 국회의원 시절 ‘외유성 출장∙동행 여비서 특혜 승진' 의혹 등에 휩싸였다. 이에 대한 야당의 반응에 누리꾼들의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김기식 금융감독원장이 국회의원 시절 ‘외유성 출장∙동행 여비서 특혜 승진' 의혹 등에 휩싸였다. 이에 대한 야당의 반응에 누리꾼들의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김기식 금융감독원장이 국회의원 시절 ‘외유성 출장∙동행 여비서 특혜 승진' 의혹 등에 휩싸였다. 이에 대한 야당의 반응에 누리꾼들의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하태경 바른미래당 최고위원은 지난 7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김 원장의 외유는 상당히 이례적"이라며 "제2의 김기식이 있는지 국회를 전수조사해야 한다"고 평가했다.

이어 "김 원장의 외유에는 해당 상임위원회와 협의 없이 단독으로 피감기관의 돈으로 외유를 갔고 비서 동행 비용까지 피감기관이 부담했으며 일비까지 따로 받았다"며 "거의 뇌물로 볼 수 있지 않을까 판단된다"고 지적했다.

그는 "동시에 국민들은 제2의 김기식이 국회에 있는 것 아니냐는 의구심을 당연히 가질 것"이라며 "이런 의구심을 국회가 스스로 안 풀어준다면 국회의 불신은 더욱 심화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장제원 자유한국당 수석대변인. /사진=뉴스1 이동원 기자
장제원 자유한국당 수석대변인. /사진=뉴스1 이동원 기자
장제원 자유한국당 수석대변인은 지난 8일 논평을 내고 "김 원장은 '뇌물 여행'과 '갑질 외유'가 대수롭지 않다고 생각하는 것인지, 뭉개고 가겠다는 것인지 사태의 심각성을 아직도 깨닫지 못하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김 원장은 이날 오후 입장문을 내고 자신에게 제기된 의혹에 사과하면서도 "출장 후 해당기관과 관련된 공적인 업무를 처리함에 있어 어떤 영향도 받지 않고 소신과 원칙에 따라 엄정하게 했고, 관련기관에 대해 오해를 살만한 혜택을 준 사실은 없었다"고 선을 그었다.

장 수석대변인은 김 원장이 입장문에서 "의원 시절 공적인 목적과 이유로 관련 기관의 협조를 얻어 해외출장을 다녀왔으나 죄송스러운 마음이 크다"고 언급한 것과 관련 "'협조'는 '뇌물'로, '죄송'은 '사퇴'로 표현을 바꿔야 한다"고 비난했다. 

그는 “김기식 금융감독원장은 앞으로는 개혁을 외치며, 뒤로는 피감기관의 주머니를 털어 마음대로 주물렀다”며 “심지어 한두번 해본 솜씨가 아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국민께서 더 분노하기 전에 하루빨리 금융감독원에서 짐을 싸서 중앙지검으로 가는 것이 현명한 판단일 것"이라며 김 원장의 자진 사퇴를 촉구했다.

김성태 원내대변인. /사진=임한별 기자
김성태 원내대변인. /사진=임한별 기자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지난 9일 오전 원내대책회의에서 "국회는 정책업무보좌는 일반적으로 보좌관급 비서관급이 수행한다"며 "김 원장 출장에 정책업무보좌로 인턴이 동행했다는 사실 자체가 앞뒤가 맞지 않는다"고 김 원장을 비판했다.

이어 "한 나라의 금융을 감독하는 수장으로 누구보다 높은 도덕성이 요구되는 자리에 갑질과 삥뜯기의 달인을 버젓이 앉혀놨다"며 "이게 대통령이 말하는 정의롭고 공정한 사회의 인사인가"라고 반문했다.

한편 김 원장이 19대 국회 정무위원 시절 여러 차례에 걸쳐 피감기관 예산으로 외유성 출장을 다녀온 의혹이 지난 7일 제기됐다.

이에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9일 오후 브리핑을 갖고 "해외출장은 모두 공적인 목적으로 이뤄진 것이며, 적법하다는 결론을 내렸다"며 "출장 모두 관련기관의 해외진출을 돕기 위한 의원 외교 차원에서 이뤄진 것이거나 관련기관 예산이 적절하게 쓰였는지 현장 조사하기 위한 것이었다"고 말했다.
 

강산
강산 kangsan@mt.co.kr  | twitter facebook

강산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3 04/16
  • 금 : 65.12상승 0.95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