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영 전북교육감 예비후보 "세월호 4주기, 선거운동 말고 추모하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미영 전북교육감 예비후보./사진=뉴스1
이미영 전북교육감 예비후보./사진=뉴스1

이미영 전북교육감 예비후보가 세월호 참사 4주기를 앞두고 철저한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을 촉구했다.

이 후보는 12일 보도자료를 내 “250명의 학생과 12명의 교사가 희생된 세월호 참사는 학교현장에서 다시는 발생해서는 안 될 사건이며 결코 잊어서도 안 될 사건이다”며 문재인 정보의 확고한 대처를 촉구했다.

이어 그는 “문재인 정부는 국민들의 촛불혁명을 통해 탄생한 정부다”며 “2기 세월호참사특별조사위원회가 진상을 완전히 밝혀 낼 수 있도록 힘을 실어줘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이 후보는 4주기 당일인 오는 16일, 전주풍남문 광장에서 열릴 예정인 추모행사에 참석할 예정이다. 그는 “16일은 모든 후보들이 선거운동을 접고 추모하는 마음으로 지내자”라고 제안하기도 했다.
 

심혁주
심혁주 simhj0930@mt.co.kr  | twitter facebook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12.71상승 10.3909:12 08/02
  • 코스닥 : 1032.35상승 1.2109:12 08/02
  • 원달러 : 1151.70상승 1.409:12 08/02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09:12 08/02
  • 금 : 73.90상승 0.2209:12 08/02
  • [머니S포토] 명불허전 보수다, 초청강연 참석한 野 잠룡 '윤석열'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명불허전 보수다, 초청강연 참석한 野 잠룡 '윤석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