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내성표적 폐암신약 ‘올리타’ 개발 중단… 임상3상서 좌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미약품, 내성표적 폐암신약 ‘올리타’ 개발 중단… 임상3상서 좌초
한미약품이 내성표적 폐암신약 ‘올리타’(성분명 올무티닙) 개발을 중단하기로 결정하고 이에 따른 구체적 절차에 대해 식품의약품안전처와 협의를 시작했다고 13일 밝혔다.

한민약품에 따르면 올리타는 2016년 9월 베링거인겔하임으로부터 올무티닙 권리를 반환받으면서 글로벌 개발 속도가 늦어졌다. 또 최근 중국 파트너였던 자이랩의 권리 반환으로 이 약의 가장 큰 시장인 중국에서의 임상3상 진행이 불투명해졌다.

현재 올리타와 경쟁관계에 있는 제품이 전세계 40여개 국가에서 시판 허가를 받아 본격적으로 환자에게 투약되고 있고 국내에서는 경쟁약이 지난해 말 건강보험 급여를 받았다는 것도 올리타의 임상3상 진행을 어렵게 한 주요 원인이다.

한미약품은 이 모든 사유를 감내하고 올리타 개발을 완료하더라도 혁신신약으로서의 가치를 상실할 것으로 판단돼 현재 진행 중인 다른 혁신신약 후보물질 20여개 개발에 더욱 집중하기로 했다. 다만 기존에 올리타를 복용해온 환자 및 임상 참여자들에게는 올리타를 일정기간 안정적으로 공급한다.

한미약품 관계자는 “불굴의 의지로 올리타를 개발하려 했으나 향후 개발에 투입될 연구개발(R&D) 비용 대비 신약 가치의 현저한 하락이 확실하다는 판단에 따라 개발 중단을 결정했다”며 “지금도 올리타를 복용 중인 환자들이 불편하지 않도록 할 수 있는 최대한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글로벌 톱클래스’에 도전하고 있는 다른 신약 임상에 더욱 집중해 반드시 ‘글로벌 혁신신약 창출’로 보답하겠다”고 강조했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