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식, 오늘 저축은행 사장단 간담회… ‘고금리 대출’ 논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기식 금융감독원장이 지난 2일 서울 여의도 금융감독원 본원에서 취임식을 갖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김기식 금융감독원장이 지난 2일 서울 여의도 금융감독원 본원에서 취임식을 갖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김기식 금융감독원장이 16일 저축은행 최고경영자(CEO)와 만나 고금리 대출 해소 방안을 논의한다.

김 원장은 이날 오후 3시 서울 마포구에 있는 저축은행중앙회에서 SBI·OK·웰컴 등 자산규모 상위 10개 저축은행 CEO와 간담회를 가질 예정이다. 지난 10일 증권사, 13일 자산운용사에 이은 세번째 업계 간담회다.

과거 국회의원 시절부터 제2금융권의 고금리 영업행태를 지적해왔던 김 원장은 최근 금감원 업무보고 때 금융소비자 보호 차원에서 ‘약탈적 대출’ 현황을 점검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던 만큼 저축은행 CEO들을 상대로 관련 언급을 할 것으로 보인다.

지난 9일 금감원 부원장 회의에서 김 원장은 “저축은행 등 서민금융기간의 고금리대출이 시정되지 않고 있다”고 지적한 바 있다.

금감원에 따르면 저축은행 가계신용대출의 81.1%(약 94만명)이 연 20%를 웃도는 대출 이자를 부담하고 있다. 금감원은 2분기 중 저축은행의 대출금리 산정 체계를 점검할 계획이다. 산정 체계를 상환능력에 따라 적절한 수준으로 세분화하도록 유도하겠다는 것이다.

저축은행 관계자는 “이미 법정 최고금리 인하로 수익이 줄어들고 있는 상황”이라며 “업권 현황에 대해 당국과의 지속적인 교감이 필요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5.87하락 41.5118:01 05/24
  • 코스닥 : 865.07하락 18.5218:01 05/24
  • 원달러 : 1266.20상승 2.118:01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8:01 05/24
  • 금 : 1865.40상승 17.618:01 05/24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